[슬라이드 화보] 아수라장 된 노량진 수산시장 명도집행 현장
다음
119
23일 서울 동작구 구 노량진수산시장에 대한 법원의 8차 명도집행이 구시장 내 점포 35곳을 폐쇄하고 종료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0분께 법원 집행인력 60여명과 수협 직원 70여명은 구 노량진수산시장 판매장에 남아 있는 점포를 대상으로 명도집행을 했다.

시장에 대기하고 있던 구시장 상인들이 명도집행을 몸으로 막아서며 상인과 집행인력 사이에 물리적 충돌이 벌어졌다. 한 여성 상인은 상의를 탈의하고 명도집행을 막아서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상인 측 1명과 수협 측 직원 1명이 폭행 혐의로 현장에서 체포돼 인근 지구대로 연행됐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