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나만의 냉장고’ 앱 이용자 550만명 돌파

석유선 기자입력 : 2019-07-22 15:19
2011년 업계 최초 출시…특허받은 증정품 보관기능, 이용건수 1만1500개 달해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나만의 냉장고’ 이용자가 550만명을 넘어섰다고 22일 밝혔다.

2011년 편의점 업계 처음 선보인 모바일 앱인 나만의 냉장고는 1+1이나, 2+1 등 상품을 사면 덤으로 주는 증정품을 보관했다가 유효기간 내에 전국의 GS25 매장에서 받을 수 있도록 해 화제를 모았다. 

일례로 1+1 증정 행사 중인 아이스크림을 구매한 뒤 추가로 증정하는 아이스크림은 나만의 냉장고 앱에 보관할 수 있다. 보관한 상품은 추후 다른 매장에서도 찾아 먹을 수 있다. 이 기능은 GS25가 특허를 보유하고 있어 다른 편의점들은 앱에 절대 구현할 수 없다. 그동안 GS25 고객들이 나만의 냉장고에 보관했다 찾은 증정품은 1억1500만개에 달한다.
 

GS25 모바일 앱 '나만의 냉장고' 첫 화면 [사진=GS리테일 제공]



나만의 냉장고 앱에는 증정품 보관 기능 외에도 다양한 기능이 있다. 첫 화면 중앙에 통합 QR코드가 생성되는데, 이를 한 번만 스캔하면 소비자는 지에스앤포인트(GS&POINT)멤버십 적립, 통신사 할인, 모바일 팝 결제 등의 모든 서비스를 적용받을 수 있다.

또한 도시락이나 샌드위치 등도 나만의 냉장고를 통해 예약할 수 있다. 2일 전에 구매하고 싶은 점포를 선택, 예약하면 원하는 시간에 받아볼 수 있다. 주로 야외 나들이나 도시락을 단체 주문해야 하는 경우 많이 사용되는데 누적 예약주문 건수도 250만건을 넘어섰다.

GS25를 이용하는 10∼20대 고객의 구성비는 26.6%지만 나만의 냉장고 애플리케이션 이용자 중 10∼20대는 42.7%에 달한다.

GS리테일 관계자는 “나만의냉장고는 타사로부터 유료 특허 사용권에 대한 문의도 받을 정도로 큰 주목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핵심 기능을 지속 발전시켜 GS25의 오프라인 점포망과 연계해 차별화된 온라인 모바일 전략을 전개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