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좋은 ‘문경 햇사과’ 본격 출하

(문경) 피민호 기자입력 : 2019-07-10 13:52
풋풋한 아오리 사과 먹고 여름 더위 안녕

[사진=문경시 제공]

경북 문경산 아오리 사과가 8일 첫 출하됐다.

문경거점산지유통센터(APC)는 올해 첫 사과인 아오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과 출하에 들어갔다.

아오리는 사과 중에서 가장 먼저 출하되는 품종으로 전국적으로 문경, 상주 지역에서 가장 먼저 수확하며, 올해는 지난해보다 10일 이상 앞당겨 출하돼 맛좋은 여름사과를 빨리 맛볼 수 있게 됐다.

아오리는 골든딜리셔스에 홍옥을 교배한 품종으로 아삭한 식감과 풋풋한 향 그리고 단맛과 상큼한 맛이 좋아 소비자에게 인기가 높다.

문경시는 지난해 냉해 피해로 아오리 수확량이 크게 감소했고, 수입 과일 소비가 증가하면서 국내산 과일의 소비가 줄어 과수 농가의 시름이 깊은 상황에서 햇사과 출하로 문경 사과의 소비가 늘어나기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문경거점산지유통센터는 사과 출하 물량이 일시에 몰리는 것을 최대한 방지하고 철저한 품질관리로 문경사과의 판로확대와 과수 농가 소득향상에 앞장서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