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감사원 주관 자체감사활동 심사에서 2년 연속 최우수등급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6-19 12:35
적극업무면책제도 활성화 등 감사활동 개선 노력 인정받아
한국수력원자력이 감사원 주관 '2019년 자체감사활동 심사'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감사원의 자체감사활동 심사는 해마다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및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감사인프라 △감사활동 △감사성과 △사후관리 등 4개 지표를 기준으로 평가한다.

이번 한수원의 최우수등급 달성은 자체감사의 전문성을 개선하려는 한수원의 노력을 정부차원에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한수원은 적극업무면책제도를 활성화하고 면책 인용건수를 대폭 향상시켜 '일하는 청렴 기업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한 감사품질팀을 발족, 감사 전문성을 높이기 위한 기반을 마련했으며, 안전감사팀을 신설해 전 사업소 안전 위해요소와 취약요인을 사전에 점검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선제적인 감사활동을 수행했다.

박석진 상임감사위원은 "엄정한 감사기조를 바탕으로 소극적 업무 관행에 대해서는 점검을 강화하는 한편, 적극적으로 일하는 회사 분위기를 지원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