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5월 23만9059대 판매… 전년 대비 3.4% 감소

윤태구 기자입력 : 2019-06-03 15:31
- 카니발 6109대로 국내 최다 판매
기아자동차는 5월 글로벌 시장에서 총 23만9059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3.4% 감소한 수치다.

국내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8.6% 감소한 4만3000대를 판매했다.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카니발(6109대)로 지난해 4월부터 14개월 연속 기아차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카니발 [사진=기아자동차 제공]


승용 모델은 모닝이 4306대로 가장 많이 팔렸으며 K3이 3878대, 레이 3712대, K5가 3114대 등 총 1만8627대가 판매됐다.

RV 모델은 쏘렌토 4548대, 스포티지 3320대, 니로 3080대 등 총 1만8744대가 판매됐다.

해외 시장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2.2% 감소한 19만6059대를 기록했다.

중국 등 일부 신흥시장에서의 판매부진이 영향을 미쳤으며 중국을 제외할 경우, 해외시장에서의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3% 증가했다.

차종별로는 스포티지가 3만6101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로 이름을 올렸고 K3(포르테)가 2만7063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4932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차 관계자는 "권역별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하고 공격적인 신차 출시, 신흥시장 본격 공략, 친환경차 글로벌 리더십 확보 등으로 글로벌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차를 지속적으로 출시해 판매 모멘텀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