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16개 노선 900석·900원 특가 이벤트 실시

강일용 기자입력 : 2019-05-20 18:53
저가항공사 에어서울이 주요 노선의 항공운임을 900원에 내놓는 '탑승의 온도'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에어서울에 따르면 탑승의 온도는 20~22일 3일 동안 일본, 홍콩, 다낭,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괌, 시엠레아프 노선에서 최대 900석을 항공운임 900원에 판매하는 이벤트다.
 
유류세와 항공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 금액은 ▲오사카·후쿠오카·다카마쓰·시즈오카·요나고·도야마·히로시마 3만 9100원 ▲동경·삿포로·오키나와 4만 300원 ▲홍콩 4만 3700원 ▲다낭·보라카이 4만 5900원 ▲코타키나발루 4만 7100원 ▲ 괌 6만 4400원 ▲시엠레아프 10만 7000원부터 시작한다.
 
탑승 기간은 5얼 21일부터 10월 26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탑승의 온도는 에어서울이 국내 항공사 가운데 지난 1분기 가장 높은 탑승률을 기록한 것에 대한 보답차원에서 진행하는 이벤트"라고 밝혔다.
 

[사진=에어서울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