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은 지난 29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사내 청년위원회인 '하이 아이오씨 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 위원으로 선발된 차장급 이하 직원 8명이 앞으로 활동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하이투자증권 제공]

하이투자증권은 임직원들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사내 청년위원회인 '하이 아이오씨(Hi-IOC) 위원회'를 신설했다고 30일 밝혔다.

하이 아이오씨 위원회는 사내 개선사항과 혁신을 위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소통을 통한 조직문화 변화를 목적으로 운영된다.

아이오씨(IOC)는 아이디어(Idea)와 오피니언(Opinion), 커뮤니케이션 앤 체인지(Communication & Change)의 앞 글자를 딴 이름이다.

회사는 이달 12일부터 19일까지 차장급 이하를 대상으로 사내 공모와 추천을 통해 8명을 선발했다. 위원회는 오는 10월까지 활동하게 된다. 월 2회 정기모임을 비롯해 분기별 워크숍과 최고경영자(CEO)와의 만남 등이 진행된다.

위원회는 이 기간 동안 분기당 과제를 선정하고 CEO 및 임원보고, 관련 팀 이관, 과제 수행을 위한 태스크포스팀(TF) 구성 등을 맡는다.

하이투자증권은 선발된 인원에 대해 포상과 함께 사외연수, 예산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하이 아이오씨 위원회는 사내 잠재된 다양한 아이디어를 실현하기 위해 추진하는 제도"라며 "좋은 안건을 선정해 회사의 미래와 방향성에 대해 논의하고 조직문화에 대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