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종방연
다음
130
배우 이하늬와 김남길이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흑돈가에서 열린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종방연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한편,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김남길)와 구담경찰서 대표 형사(김성균)가 한 살인사건으로 만나 공조 수사에 들어가는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TV화제성 3주간 1위와 금,토요일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한 열혈사제는 4월 20일에 마지막회가 공개된다.
 

열혈사제 음문석, 금새록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열혈사제 안창환, 고규필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열혈사제 고준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열혈사제의 후속은 4월 26일부터는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 조정석과 윤시윤, 한예리 주연의 '녹두꽃'이 방송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