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수홍, 재산 얼마길래?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4-04 11:11
지난 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밝혀
개그맨 손헌수가 박수홍의 재산을 언급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박수홍, 손헌수, 홍석천, 왁스 등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손헌수는 "박수홍 선배님이 90살까지 자신의 수발을 들면 재산 3분의 1을 주겠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지금 보니 저한테 자산을 줄 마음이 없어 보인다. 이 시간부로 그냥 집에 가겠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박수홍은 "재산 3분의 1을 먼저 달라고 하더라"며 "나이가 들면 자기가 휠체어를 밀어주겠다고 했다. 그래서 제가 나중에 둘 다 짝이 없으면 함께 실버타운처럼 짓고 살자 했더니 가정이 있어도 들어오겠다더라"고 말했다.

손현수는 "박수홍이 내 재산 조카들거야 하더라, 서운했다. 나도 보통 놈은 아니다. 야망이 있다. 조카 얘기를 꺼낼 땐 나도 사람이니 욱한다, 박수홍 선배님 조카들이 라이벌이다"고 밝혔다.

이어 "선배님의 재산 규모를 정확하게는 아니라도 좀 알고 있다. 워낙 허튼 곳에 돈을 안 쓰시고, 투자 한번, 복권 한번 산 적이 없다. 알짜로 모으셨다. 서장훈 선배님 보다 살짝 위"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놀란 박수홍은 "아니다"라고 했고, 김구라는 "서장훈보다 위면 300개 이상 돼야 한다. 300억"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쳐]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