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부품연구원, 지능형 자동차산업 생태계 조성 앞장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3-04 10:43
7일 서울 엘타워서 '지능형 자동차 사업화 매치메이킹' 행사 개최

 

전자부품연구원(KETI)은 오는 7일 서울 엘타워에서 '지능형 자동차 분야 사업화 유망기술을 중심으로 기술혁신 매치메이킹' 행사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기술혁신 매치메이킹은 기업협력플랫폼의 일환으로 공공기술의 사업화 촉진을 위해 수요기업 발굴 및 기술이전·사업화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KETI가 주최하고 기술보증기금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정보통신기술(ICT) 융합기술의 대표산업이라 할 수 있는 지능형 자동차 산업의 혁신 기업을 발굴하고 중소기업 비즈니스 밀착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행사 1부에선 KETI 우수성과 및 기업지원프로그램과 자율협력주행을 위한 ADAS 기술·산업전망 소개를 시작으로 자율주행용 다채널 스캐닝 라이다 시스템 세미나가 진행된다.

2부에선 다양한 차량용 핵심 부품 및 서비스로 △차량용 스마트 센서 기술 △스테레오 카메라 및 레이더 융합형 비전인식 시스템 △센서기반 차량용 제스처 인식 시스템 △자율주행차 사고 데이터 저장 및 암호화 기술 등 스마트 자동차, 지능형 로봇, 인공지능에 적용 가능한 대표기술을 발표한다.

또 1대 1 기술상담 및 기술보증기금의 기술이전 연계 금융지원 프로그램 행사도 마련됐다.

김영삼 KETI 김영삼 원장은 "현재 글로벌 자동차 시장이 편리함을 넘어 똑똑하고 안전한 지능형 자동차분야로 생태계가 전환되고 있는 중요한 시기다"라며 "KETI는 국내기업들이 미래 자동차 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도록 보유한 ADAS 기술, 라이다(LiDAR) 센서, 영상인식 기술, 암호화 기술 등 미래 자동차 핵심기술 개발과 사업화 지원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참가신청 등 행사의 자세한 내용 KETI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