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노마드 페스티벌', 국내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2-22 17:32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특별상 수상

새만금개발청은 최근 열린 '새만금 노마드(NOMAD: 유목민) 페스티벌'이 '2019년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특별상 부문에서 '축제프로그램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은 매년 전국에서 개최되는 축제를 대상으로 축제전문가와 일반인 및 외국인들로부터 사랑을 받은 축제를 선정해 시상하는 국내 대표 축제콘텐츠대상이다. 축제콘텐츠협회가 주최하며, 서울시 및 한국관광공사가 후원한다.

새만금 노마드 페스티벌은 2회(2017년 6월, 2018년 8월) 개최라는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야영(캠핑) △설치예술 △불의 제전 △전자댄스음악(EDM) 파티 △세계음악공연 등 창의적이고 차별화된 프로그램 기획으로 축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새만금개발청 측은 설명했다.

특히 노마드 페스티벌 수상은 이번이 두 번째다. 이미 제1회 노마드 페스티벌이 '2017 이벤트 어워즈'에서 크리에이티브 부문 우수상을 받은 바 있다.

노마드 페스티벌은 새만금개발청이 기획한 캠핑형 축제다. 이는 새만금을 국제 문화예술의 장으로 조성하기 위해 '유목민의 삶'을 모티브로 만들어졌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노마드 페스티벌은 작년 호응에 힘입어 더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야영장 사이트를 확대하고, 색다른 콘텐츠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기획 중이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은 "새만금 노마드 페스티벌이 참신하고 우수한 콘텐츠를 인정받아 발전 가능성이 높은 축제로 선정돼 기쁘다"라며 "미래 도시로 개발될 새만금의 가치를 알리고, 국내를 넘어 세계인의 사랑을 받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