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저소득층 환아 위해 광고수익 전액 기부…세 자녀 키우며 기부 생각 해

윤경진 기자입력 : 2019-02-13 10:21

백종원[사진=연합뉴스]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저소득층 어린이 환자들을 위해 광고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13일 의료계와 방송가에 따르면 백 대표는 최근 진행한 소주 브랜드 지면 광고 수익금 전액을 저소득층 환아들을 위해 써달라며 가톨릭대학교·가톨릭중앙의료원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취약계층 환아들의 치료비와 수술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취약계층 출산지원비로도 쓸 계획이다. 백 대표는 배우 소유진씨 사이에서 얻은 세 자녀를 키우며 자연스럽게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환아 가정에 관심을 가지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가톨릭대학교 성의교정 후원회 사무국 관계자는 "백 대표는 첫째 아들 출생 시에도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환아들을 위한 기부금을 후원했었다"며 "지난해에도 라면 광고 모델료 전액을 생명존중기금으로 기부했다. 항상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백 대표는 현재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