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쿠, 1월 홈쇼핑 전기밥솥 매출 50% 증가…설 맞아 선물·교체 수요

백준무 기자입력 : 2019-02-07 15:59

쿠쿠전자 '트윈프레셔'[사진=쿠쿠전자 제공]

쿠쿠전자가 지난달 자사의 전기밥솥 TV홈쇼핑 매출이 50% 가까이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쿠쿠전자에 따르면 TV홈쇼핑 6개사(GS홈쇼핑, CJ오쇼핑, 현대홈쇼핑, 롯데홈쇼핑, 홈앤쇼핑, NS홈쇼핑)의 전기밥솥 지난달 평균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9.4% 증가했다. 특히 CJ오쇼핑, 롯데홈쇼핑의 경우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235.2%, 90.3% 증가했다.

명절을 앞두고 전기밥솥을 가족과 친지들에게 선물하거나 다양한 기능을 갖춘 프리미엄 제품으로 교체하려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는 게 회사 측 분석이다. 실제로 지난달 홈쇼핑을 통해 판매된 쿠쿠 전기밥솥 중 멀티쿠커 기능을 갖춘 프리미엄 제품 '트윈프레셔'의 매출 비중은 30%로 집계됐다.

쿠쿠전자 관계자는 "설 시즌에 맞춰 홈쇼핑을 통해 자사 제품의 특장점을 상세하게 전달하고, 합리적인 가격과 실용적인 사은품을 더해 소비자들에게 제공한 것이 지난달 매출 상승의 주요인으로 분석된다"며 "앞으로도 홈쇼핑 방송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더한 전기밥솥 제품을 다채롭게 선보이는 것은 물론, 다양한 소비자 맞춤형 프로모션도 활발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