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의료 사각지대 없는 보건의료 서비스 제공"

(수원)김문기 기자입력 : 2019-02-06 11:22
7기 지역보건의료계획(2019~2022년) 수립, 4대 추진전략 제시

 

수원시는 ‘건강한 사람· 행복한 마을· 살고 싶은 수원’을 모토로 제7기 지역보건의료계획(2019~2022년)을 수립, 보건·의료분야의 4대 추진전략을 제시했다.

6일 시에 따르면, 4대 추진전략은 △지역 내 건강격차를 줄이는 지역보건의료 보장성 강화 △누구나 누리는 지역건강 돌봄체계 확충 △주민이 주도하고 지역이 함께하는 건강마을 환경 조성 △마음건강 돌보는 정신건강도시 구축 등이며, 19개 추진과제와 74개 세부과제를 시행해 보건·의료 서비스와 지역주민 삶의 질을 높일 계획이다.

시민의 건강 격차를 줄이기 위해 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무료 건강검진·예방접종(A형간염, 로타바이러스)을 제공하고, 관내 56개 중학교 2·3학년 학생 2만 4000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 결핵 검진을 한다. 당뇨·고혈압 등 만성질환자에게는 보건소의 건강증진프로그램을 연계해준다.

재가 암 환자에게는 방문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사회복지 서비스를 연계해 치료를 돕는다. 동네 의원과 보건소 관계자가 함께 홀몸 어르신 집을 방문해 맞춤형 통합 케어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동의보감’ 서비스도 운영한다.

치매안심지원체계도 구축해 치매 고위험군 대상 인지강화 교실 운영, 민·관 치매협의체 구성, 치매환자 일대일 결연으로 환자 지원하는 ‘치매파트너’ 양성 등의 사업을 전개한다.

아울러 감염병 우려 지역 입국자 추적관리 시스템을 운영하고, 위기 상황 발생 시 방역대책반을 꾸려 종합 대응에 나서는 등 지역건강 돌봄 체계도 확충한다. 임산부 심리 검사, 난임 시술비 지원 등 모자보건사업도 진행한다.

온라인 마음건강상담실, 아동청소년 스쿨케어 심리지원, 스트레스관리 행복교실, 자살예방 고위험군 연계 교육 등을 실시해 정신 건강한 삶을 위한 보호체계도 강화한다.

김혜경 장안구보건소장은 “수원시 4개 구 보건소는 물론 민간단체와도 협력해 보건의료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의료 사각지대 없이 모든 시민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