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가을을 설레게 하는 것은 단풍

(동두천)최종복 기자입력 : 2018-10-23 14:05수정 : 2018-10-23 14:05
“단풍 시즌, 어디로 가세요?” 소요산, ‘제33회 소요단풍문화제’개최

[사진=동두천시제공]

산과 들로 가족과 이웃이 함께 떠나는 단풍여행. 이번 주에는 경기동두천시 소요산으로 떠나보자.

소요산은 형형색색 고운 빛깔로 유명한 수도권 최근접지에 위치한 단풍 명소이다.

이번 주를 기점으로 소요산에도 붉은 향연이 시작 됐다. 경기 북부에 위치한 소요산 단풍을 시작으로 서울·경기권에도 단풍 시즌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오는 27일 올해로 33회를 맞이하는‘소요단풍문화제’가 열린다.

소요산 야외음악당에서 개최되는 행사는 해마다 단풍이 절정에 이르는 시기를 택해 각종 공연과 체험으로 볼거리는 물론 먹거리, 놀거리로 잔치의 장이 열린다.

올해 동두천문화원의 주최로 열리는 축제는 동두천시의 역사 인물을 재조명한 조선 명장 ‘어유소 장군 승전 행차 재현’과 동두천 무형문화재 ‘이담농악’ 및 ‘동두내옛소리’ 공연은 물론 세종문화회관에서 지원하는 ‘서울시립 소년소녀 합창단’의 공연이 예정되어, 소요산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단풍 여행과 함께 즐거움과 감동이 더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국화전시회가 오는 29일까지 이어져 소요산을 찾는 관광객의 걸음을 붙잡을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깊어가는 가을, 경기의 작은 금강산 소요산을 자신 있게 추천한다.”며 “가족·연인과 함께 멋진 추억이 될 낭만의 고장 동두천에 많은 사람들이 와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