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北태권도시범단 28명 오늘 경의선 육로로 귀환… 남은 북측 인원은 302명

박은주 기자입력 : 2018-02-15 09:48수정 : 2018-02-15 09:48
임원 3명, 온 길 되짚어 中항공편으로

10일 오후 강원 속초시 강원진로교육원에서 열린 WT-ITF 태권도시범단 합동공연에서 북한 시범단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평창동계올림픽 계기에 남측에서 4차례 시범공연을 마친 북한 태권도시범단이 15일 오전 북으로 돌아간다.

통일부 당국자는 "북한 태권도시범단 28명이 15일 오전 경기 파주의 남북출입사무소를 거쳐 경의선 육로로 간다"고 밝혔다.

태권도시범단 임원진 3명은 방한 때와 마찬가지로 인천공항에서 항공편으로 중국 베이징(北京)을 경유해 귀환할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 태권도시범단은 지난 7일 방남했다. 이들은 9일 개회식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속초 강원진로교육원(10일), 서울시청 다목적홀(12일), 서울 MBC상암홀(14일) 등에서 4차례 공연했다.

북한 태권도시범단의 귀환으로 한국에 머무는 북측 인원은 선수단과 응원단, 기자단 등 302명으로 줄게 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