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육군, 4성 장군 긴급회의 개최…'공관병 갑질' 논란 대책 논의

강정숙 기자입력 : 2017-08-14 10:34수정 : 2017-08-14 10:34
박찬주 전 제2작전사령관 부부의 공관병 갑질 논란에 따른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4성(星) 장군 긴급회의를 연다.

김용우 육군참모총장(대장)은 14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15혼성비행단에서 최근 새로 취임한 육군 4성 장군들과 '대비태세 강화 및 육군 문화 혁신을 위한 긴급 대책회의'를 열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 총장은 이번 회의에서 △모든 전우의 인격과 인명을 자신의 몸처럼 아끼고 존중할 것 △주어진 권한과 영향력은 오로지 공익만을 위해 사용할 것 △누리는 것이 아닌 사명을 다 하는 자세로 봉사할 것 △출신·지역·학연·종교·성별 등으로 차별하지 않을 것 △언제든 대의를 위해 책임을 다하는 자세를 견지할 것 등 5가지 훈(訓)을 제시하고, 4성 장군들부터 실천할 것을 주문할 계획이다.

육군은 이날 회의에서 제시된 의견들을 종합해 국방부의 후속대책과 연계한 육군 장병 인권 개선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