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목소리의 형태' 성지순례 여행상품 출시

입력 : 2017-05-12 00:08

[사진=하나투어 제공]

아주경제 기수정 기자 =하나투어가 지난 9일 개봉한 영화 ‘목소리의 형태’의 배경지를 탐방할 수 있는 성지순례 여행 패키지 상품을 출시했다.

영화 속 배경이 된 일본 기후현의 ‘오가키’시는 나고야 인근의 도시로, 특유의 한적함을 간직한 곳이다. 또 영화 ‘목소리의 형태’는 이런 오가키시의 모습을 매우 사실적이면서 아름답게 묘사하고 있다.

6월 23일과 7월 28일 단 2회만 출발하는 이번 성지순례 상품을 통해 3박4일간 영화의 배경지를 쉽고 편하게 둘러볼 수 있다.

쇼야와 쇼코의 만남이 이뤄지는 아름다운 ‘미도리 다리’, 어린 시절 무지개다리 위에서 첫 만남을 나누었던 ‘코우분 초등학교’을 비롯해 오가키역, 기후역, 폭포 터널 등을 찾아간다. 또 극중에서 친구들과 함께 여행을 떠났던 나가시마 테마파크도 방문하게 된다.

회차당 20명만 예약 가능한 이 상품의 가격은 128만원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