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이필모 “김소연과 이상우 키스신 부럽다”

입력 : 2016-07-17 16:33

[사진=mbc 방송화면 캡쳐]

아주경제 박영욱 기자 =배우 이필모가 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의 김소연과 이상우의 키스신에 대해 부러움을 나타냈다.

이필모는 17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의 ‘스타팅’ 코너에 출연했다.

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에서 시한부 판정을 받은 유현기 역을 맡은 이필모는 극중 전처인 김소연과 그의 남자친구 이상우와 키스신에 대해 “저도 키스신을 많이 해봤다”고 운을뎄다.

이어 그는 “하지만 두 사람의 키스신은 사실 부럽다”라고 고백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또한 이필모는 결혼에 대해 “결혼과 관련해서는 대충 생각하고 싶지 않다”며 “ 결혼은 계기가 있어야 될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MBC '섹션TV 연예통신'은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45분 방송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