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스마트학생복 제공]


아주경제 연찬모 인턴기자 = 중·고등학생 10명 중 3명은 반드시 갖춰야 할 하복 기능에 통기성 좋은 ‘메쉬 안감’을 1위로 꼽은 것으로 조사됐다.

스마트학생복은 지난달 23~31일까지 전국 중·고등학생 765명을 대상으로 ‘꼭 갖춰야 할 하복 기능’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응답 학생의 30%는 무더운 여름철 쾌적함을 유지할 수 있도록 셔츠 및 블라우스의 등과 겨드랑이 부분에 매쉬 안감을 적용, 땀 냄새와 얼룩 등을 방지할 수 있다는 점을 장점으로 꼽았다.

‘편안한 착용감’ 역시 응답 학생의 23%를 차지해 2위를 기록했다.

이 밖에도 ‘사이즈 조절’, ‘위생 및 자외선 차단’ 등이 각각 15%와 12%를 기록해 4, 5위를 차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