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킨텍스, 인사이드 3D프린팅 한국대회 성황리 개최

입력 : 2014-06-19 09:00

[고양 키텍스제공]


아주경제 최종복 기자 = 지난해  초 미국 뉴욕에서 시작하여 세계 8개국 이상을 순회하는 3D프린팅 분야세계 최고 권위의 국제행사 인사이드 3D 프린팅 컨퍼런스 & 엑스포 2014 (Inside 3D Printing Conference & Expo)한국 대회가 지난 12일, 13일 킨텍스에서 대성황리에 개최됐다고 19일밝혔다.

이 행사는 국내 유일의 3D 프린팅 분야 단독 전문 전시컨퍼런스로, 20여개국 8천명에 달하는 각국 다수의 기업인, 투자가, 바이어, 창업가, 언론인 등이 2일간 행사장을 찾아 행사장은 발디딜틈이 없을 정도로 분주한 모습이었다.

본 행사는 국내외 기업들이 일반용․산업용 3D프린터, 3D 스캐너, 3D 소프트웨어, 3D스튜디오, 렌탈 서비스, 정부, R&D 등 다양한 전시품목을 집중적으로 선보였다.

또한 총 19개의 국제컨퍼런스 세션이 동시에 개최되어 총 19명의 국제 3D 프린팅 분야 전문가들과 법조인들이 행사장을 찾았다.

미국의 유력매체인 블룸버그 TV는 이번 한국대회는 한국의 3D 프린팅 분야에 대한 대중과 기업들의 엄청난 열정을 보여주는 쇼킹(shock and awe)한 사례였다고 평했다.

이 행사의 한국 순회는 올 해 처음으로 1회차 행사의 성공과 더불어 향후 매년 6월 킨텍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내년의 경우 6월 24일부터 26일까지 확대되어 개최될 예정이다.

국내 사무국을 총괄하고 있는 킨텍스 정형필 팀장은 “3D프린팅은 기존의 제조업, 법률, 문화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혁신적인 분야로 정부의 지원 및 유저 기반의 빠른 확대와 더불어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일 것이며, 인사이드 3D 프린팅 행사는 이러한 세계적인 트렌드를 선두하고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