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시아항공, 미국 반도체 프리스케일 직원 20명 탑승

입력 : 2014-03-09 16:34
아주경제 한준호 기자 = 미국 반도체 프리스케일은 8일 연락이 두절된 말레이시아 항공기에 사원 20명이 탑승했었다고 발표했다. 이 중 12명은 말레이시아인으로 8명은 중국인이다.
 

[프리스케일 페이스북]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