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박재천 기자=FC안양’이 안양시민프로축구단 구단명칭으로 확정됐다.

안양시는 “인터넷 온라인 설문조사에서 가장 많은 7천명의 지지를 얻은 FC안양을 안양시민프로축구단 구단명칭으로 확정 했다”고 27일 밝혔다.

FC안양은 총 10개 안에 대해 실시된 설문조사에서 62.3%로 7천명으로부터 지지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FC안양 다음으로는‘안양시티FC’가 15.6%(1,758명),‘안양레드FC’가 13.4%(1,503명)의 지지를 얻는데 그쳤다.

시는 확정된 구단명칭을 도메인 등록함과 아울러 구단 엠블럼과 선수들이 입을 유니폼은 전문가 자문 및 도안을 내년 1월중 확정해 BI상표권을 등록신청 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지난 10월 10월 시민축구단창단지원조례 시의회 통과를 신호탄으로 재단설립, KB국민은행과 운영협약, 선수단 모집 등 출범에 따른 제반절차를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으며, 내년 3월 첫 경기에 앞서 2월 2일 창단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