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판교행 직행버스 3103번 신설 내년 초 첫 차 운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산=박재천 기자
입력 2023-12-29 09:1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안산시
[사진=안산시]
경기 안산시가 판교행 직행버스 3103번 노선을 신설해 내년 1월 2일 첫차부터 운행 개시에 나서기로 해 주목된다.

28일 시에 따르면, 이날 첫 운행을 축하하기 위해 이민근 안산시장과 전해철 국회의원, 서정현 도의원 등 150여 명이 참석해 오랜 숙원사업 해결을 함께 축하했다.

그간 안산에는 판교로 가는 직통 교통수단이 없어 여러 차례 환승해야 하는 큰 불편이 있었다.

특히 성남에 직장을 둔 시민들에게 이번 안산-판교행 광역버스 운행은 오랜 염원이었다. 이에 시는 경기도, 성남시, 경원여객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번 판교행 광역버스 노선을 신설하게 됐다.
 
사진안산시
[사진=안산시]

신설된 3103번 노선은 본오동 정비단지를 출발해 명휘원→자이아파트→푸르지오6·7·9차아파트→고잔신도시→중앙역→안산시외버스터미널→성포동 선경아파트→월피현대아파트→부곡동행정복지센터→안산고·수암파출소를 거쳐 판교 제2테크노밸리까지 운행된다.
 
이민근 시장은 “이번 노선 신설로 안산의 최대 역점사업인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위한 선제적 교통인프라 확충뿐 아니라 경기도지방정원, 한대앞역, 장상지구 일대의 인구 유입에도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교통편의는 곧 도시경쟁력을 좌우하는 지표이자 미래를 만드는 힘”이라며 “앞으로도 교통환경 혁신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3103번 버스는 내년 1월 2일부터 우선 차량 2대로 운행을 개시하며, 운수종사자 채용 및 차량출고가 완료되는 대로 4대를 추가 투입해 총 6대(배차간격 35분~40분)가 운행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