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셀플레이, 韓 최초 '챗GPT' 활용한 온라인 게임 '픽셀배틀' 공동개발 MOU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선훈 기자
입력 2023-02-15 16:3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지난달 오픈 베타 서비스 개시…웹3 기반 웹브라우저 PvP 슈팅 게임

[사진=픽셀플레이]

픽셀플레이와 인공지능(AI) 언어모델 스타트업 에임랩스(대표 지한빈)가 국내 온라인 게임 최초로 챗GPT를 활용한 웹3 기반 슈팅 게임 '픽셀배틀'의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달 오픈 베타 서비스를 실시한 픽셀배틀은 웹3 기반의 웹브라우저 이용자간대결(PvP) 슈팅 게임이다. 딥러닝 강화 학습으로 1000만번 이상 학습한 AI를 개발 과정에 투입해 개발 효율을 높였다. 이용자와 상대하는 NPC는 반복학습 과정으로 보다 진보된 플레이가 가능하다.

에임랩스는 AI 기반의 언어모델과 최신 생성형 인공지능(Generative AI)으로 콘텐츠와 서비스를 기획·제작하는 스타트업이다. 자체 특허를 바탕으로 한 콘텐츠 기반의 사용자 맞춤형 커머스 서비스 '가지당'의 사업을 운영했으며 AI와 콘텐츠를 활용한 기획·제작에서도 돋보인다.
 
이번 협약으로 픽셀플레이는 챗GPT를 픽셀배틀의 세계관 학습을 통해 확장된 게임 콘텐츠 개발뿐만 아니라 게임 외 콘텐츠 제작에도 활용할 방침이다. 챗GPT로 생산된 스토리는 커뮤니티에 선공개한 이후 순차적으로 게임 콘텐츠에 반영할 계획이다.

픽셀플레이는 픽셀배틀 공식 디스코드 채널을 통해 게임 의견을 수렴해 게임 개발에 반영한다. 또 이용자들에게 챗GPT와 미드저니 등 생성형 AI를 활용한 스토리, 이미지 등 픽셀배틀 세계관을 기반으로 하는 이용자 제작 콘텐츠 공모를 통한 대체불가능토큰(NFT) 등도 증정한다.

박진배 픽셀플레이 대표는 "생성형 인공지능 기술을 바탕으로 콘텐츠 제작 효율화 및 콘텐츠 양산 파이프라인을 구축하게 됐다"며 "이를 통해 유저에게 보다 방대하고 탄탄한 세계관과 콘텐츠를 제공하는데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부터 오픈베타서비스가 진행 중인 픽셀배틀은 현재까지 총 1000개의 NFT 발행이 되는 등 올해 상반기 남미와 동남아를 주력으로 글로벌 정식 서비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최근에는 챗GPT, 미드저니, TTS를 활용한 픽셀배틀 프리퀄 영상도 공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