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신보, 산불 피해지역 복구 성금 1000만원 대한적십자 경기도지사에 전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
입력 2022-03-17 16:1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임직원, 자발적으로 모금...재난상황 극복 동참과 나눔문화 확산 기여

  • 이민우 이사장, "이재민에게 희망을 전달하는 작은 도움이 되길 기대"

산불피해_이재민 성금 전달식 모습 [사진=경기신보]

경기신용보증재단은 17일 최근 경북, 강원지역 산불 발생에 따른 피해 조기 복구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 10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민우 경기신보 이사장, 윤신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함께 참석했다.

이번 성금은 재단 전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금했으며 갑작스러운 산불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고 나눔문화 확산을 통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이행 및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을 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성금은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를 거쳐 산불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주거시설 마련과 피해 건물 복구 및 구호물품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경기신보는 지난 2월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성금을 사무금융우분투재단에 기부하는 등 나눔문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경기신보는 특히 매년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 추진계획을 수립해 기부활동 이외에도 농번기 일손돕기, 시각장애아동을 위한 점자인형 제작, 환경정화 캠페인 등의 지역밀착형 봉사활동을 꾸준히 실시하고 있다.

이와함함께 아동복지시설 등 대상으로 직원들의 자율적인 재능 기부, 비대면 친환경 사회공헌활동인 걸음기부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민우 경기신보 이사장은 “갑작스러운 대규모 산불로 인해 아픔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에게 진심으로 위로를 전한다”며 “재단 임직원들이 모은 정성이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경기신보는 사회적 책임 이행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