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

 
◆연초 비트코인 5730만원대에서 횡보
 
새해 초 비트코인이 5730만원대에서 횡보세를 지속하고 있다.
 
3일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 따르면 오전 7시 기준 비트코인은 개당 5730만원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이더리움은 463만원 리플은 1040원 선이다. 또 다른 거래소인 빗썸에서도 비트코인은 개당 5723만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더리움과 리플은 각각 464만원, 1038원이다.
 
비트코인은 가격은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던 지난해 11월(8140만원) 대비 30% 가까이 하락했다. 지난 연말 소폭 반등해 한때 5만 달러 선을 회복했지만, 다시 하락세로 전환해 5700만원대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NFT, 올해에도 진화 거듭할 것”
 
블록체인 데이터 플랫폼 기업 체이널리시스(chainalysis.com)는 NFT와 가상자산 추적성에 대한 2022년 가상자산 전망 예측을 발표했다.
 
체이널리시스는 2022년 가상자산 전망 예측을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가상자산 시장에서 발생한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체이널리시스는 최소 269억 달러 규모로 추산되는 NFT 시장에 주목했다. NFT 시장은 아직 NFT를 발행하지 않은 많은 아티스트, 크리에이터, 셀럽, 게임 개발자 등이 컬렉션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내년에도 진화를 거듭할 것으로 전망했다.
 
에단 맥마혼(Ethan McMahon) 체이널리시스 경제학자는 “NFT 시장은 콜린스 선정 ‘올해의 단어’로 선정될 만큼 지난해 호황을 누렸다”며 “NFT는 지난해 3월 이후 월별 웹 방문에서 40% 이상을 차지하는 특정한 지역이 없을 정도로 전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NFT 수익의 대부분은 소수의 투자자들이 가져가고 있다. 이들은 대부분 화이트리스트를 통해 낮은 가격에 투자하는 초기 투자자다. 올해에는 봇을 활용한 민팅(발행) 단계에서의 투자 등 다양한 투자 기술이 등장할 것”이라 전망했다.
 
체이널리시스는 가상자산 규모가 커짐에 따라 가상자산을 이용한 범죄 행위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전 세계적으로 가상자산 도입이 지속되고 여러 추적 기술이 발달하면서 가상자산은 점차 범죄에 악용되는 도구에서 범죄를 무너뜨리는 도구로 변할 것으로 내다봤다.
 
전 미연방수사국(FBI) 고위 간부인 거바이스 그리그(Gurvais Grigg) 체이널리시스의 공공 부문 CTO는 “올해 랜섬웨어는 가상자산과 함께 자주 언급된 단어 중 하나다. 가상자산을 이용하는 범죄 행위는 다양하기 때문에 랜섬웨어는 시작에 불과하다”며 “가상자산은 신용 사기부터 마약, 인신매매에 이르기까지 국가 안보의 모든 측면에 영향을 미친다. 범죄자들은 기존 은행 시스템의 엄격한 통제를 피하기 위해 가상자산의 반익명성(Pseudo-anonymity)을 활용하고 있으며, 이런 추세는 계속되고 있다”고 말했다.
 
체이널리시스는 고객과 공급 업체를 아우르는 가상자산 플랫폼이 없다는 점도 강조했다. 올해에는 많은 기업들이 코인베이스를 중심으로 디파이(DeFi)와 NFT를 통합한 플랫폼 구축 경쟁이 이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백용기 체이널리시스 한국 지사장은 “한국 가상자산 시장은 올해 적용된 특금법과 내년에 시행될 트래블 룰 등 보다 투명한 생태계를 조성하고 있다”며 “급 성장하는 NFT, 디파이 시장이 새로운 자금세탁의 통로로 이용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가상자산 거래에 대한 더욱 강화된 모니터링과 정확하고 광범위한 추적은 점차 필수 기술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전했다.
 
◆스퀘어에닉스, 2022년 블록체인 게임·NFT 집중 공략
 
마쓰다 요스케 스퀘어에닉스홀딩스 대표는 1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게재한 신년 편지를 통해 블록체인 기반 대체불가능토큰(NFT) 게임에 집중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요스케 대표는 ‘메타버스’를 거론하면서 새롭게 급부상한 다른 용어인 NFT에 대해서도 상세히 기술했다.
 
요스케 대표는 이미 사용자들이 암호화 자산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졌기 때문에 이전과는 다른 장벽이 없을 것이라 예견했다.
 
또한 그는 블록체인 기반 토큰 게임이 “자급자족하는 게임 성장을 가능케 할 것”이라며 “바로 이런 종류의 생태계가 ‘탈중앙화된 게임’이라고 부르는 것의 핵심이고 앞으로 게임의 주요 트렌드가 되기를 바란다”고 분석하기도 했다.
 
스퀘어에닉스는 2022년 중앙 집중식 게임과 함께 분산형 게임을 포트폴리오에 통합하는 것을 주요 전략적 주제로 잡았다.
 
그는 “우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콘텐츠를 만들고, 개발하고,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새로운 형태의 감동을 제공해 사회와 인류의 행복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위메이드커넥트, 블록체인 게임 퍼블리싱작 3종 공개
 
위메이드커넥트는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한 블록체인 기반 게임 3종을 공개했다. 블록체인 게임 MCP(마스터 콘텐츠 프로바이더)로서 라인업 강화에 나선 모습이다.
 
신규 퍼블리싱작은 플레이웍스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다크에덴M', 버티고우 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FPS '블랙샷M', 니트로엑스가 개발한 방치형 RPG '스피릿세이버' 등 총 3종으로 올해 1분기 출시를 목표로 한다.
 
이번 퍼블리싱작 공개는 위메이드커넥트가 지난 10일 사명 변경과 함께 블록체인 및 NFT 진출을 공식화한 후 첫 행보다.
 
이호대 위메이드커넥트 대표는 "블록체인 게임 MCP로 위메이드커넥트의 각오와 위상을 보여줄 수 있는 주요한 시점이기에 라인업 구성에 굉장히 심혈을 기울였다"라며 "앞으로도 블록체인 기술 접목에 적합하고 좋은 게임이라면 장르의 구분없이 적극적으로 컨택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