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 혜택 소개하며 옌타이시 모평구 투자 제안
  • 협회 “모평구 통해 한중 기업 교류 활성화 되길”

지난 12일 옌타이시 모평구는 한중 기업교류 간담회를 개최했다.[사진=옌타이시 모평구 제공]

옌타이시 모평구는 지난 12일 온라인 간담회를 열고 참석자들과 한중 양국 기업교류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12일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된 간담회는 옌타이시 모평구 한중산업단지 심수서비스센터 회의실과 한국미용성형산업협회 회의실에서 각각 진행됐다.

간담회에는 한국미용성형산업협회, 제주바이오융합센터 입주기업, 옌타이시 모평구 한중산업단지, 상무국, 투자촉진센터 등 한중 양국 기관,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글로벌 가치사슬이 변화하고 해외 출장이 어려워지며 기업들의 해외 시장 진출에 대한 방법이 다양해 지고 있다.

간담회에서 옌타이시 모평구는 한중산업단지 모평구역과 국제 투자유치 산업단지 등의 주요 산업원의 우수한 혜택을 소개하며 모평구 진출을 제안했다.
 

[사진=옌타이시 모평구 제공]

또 상무국 전자상거래 업무 담당자는 한국기업이 활용할 수 있는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소개하며 활용방안을 제시했다.

특히 함께 참석한 중국 무역회사 관계자는 한국미용성형산업협회에서 요청한 한국 우수상품 전시, 한중 기업간 교류, 한국상품 중국시장유통 등에 대한 방안을 설명하며 구체적인 합작의사를 밝혔다.

한필주 한국미용성형산업협회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한중간 교류가 어려워지며 많은 기업들의 중국시장 진출이 늦어지고 있다”며 “옌타이시 모평구를 통해 준비하고 있는 많은 한국기업들이 중국 시장으로 잘 들어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근 협회는 옌타이시 모평구에 중국법인 설립을 계획하고 있다. 법인을 통해 협회에 속한 기업들의 중국 시장 진출을 지원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아주NM&C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