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변동형 주담대 금리 오른다…8월 코픽스 상승

이봄 기자입력 : 2021-09-15 18:00

[사진=연합뉴스]

은행권이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산정할 때 기준으로 삼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지난달 상승했다. 이에 따라 당장 16일부터 은행들의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도 상승할 전망이다.

15일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지난 8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1.02%로 전월 대비 0.07% 포인트 상승했다. 잔액기준 코픽스 역시 1.04%로 같은 기간 0.02% 포인트 올랐으며, 신 잔액기준 코픽스도 0.83%를 기록해 전월보다 0.02% 포인트 상승했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농협, 신한, 우리, SC제일, 하나, 기업, 국민, 한국씨티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를 말한다.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특히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해당 월에 새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하기 때문에 시장금리 변동을 곧바로 반영한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와 잔액 기준 코픽스에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매출, 금융채(후순위채 및 전환사채 제외)가 포함된다. 신 잔액 기준 코픽스에는 추가로 기타 예수금, 기타 차입금 및 결제성자금 등의 금리도 반영된다.

잔액 기준 코픽스와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일반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서서히 반영되지만,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해당하는 월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됨에 따라 상대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신속히 반영된다.

지난달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상승했다는 것은 은행이 자금을 조달하는 비용이 늘었다는 뜻으로, 이에 따라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도 오를 전망이다.

시중은행들은 당장 16일부터 신규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에 이날 공개된 8월 코픽스 금리 수준을 반영하게 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