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검단신도시 공동주택용지 설계공모 당선자 발표

(인천)강대웅·송인호 기자입력 : 2021-09-14 16:16
대우건설, 디엘건설, 신동아건설 컨소시엄 각각 선정 설계공모 시 응모한 작품대로 공동 주택 건설 해야

​인천도시공사(iH)가 14일 검단신도시 특별설계공급 공모 당선자로 AA28BL은 대우건설, AA29BL은 디엘건설, AA32BL은 신동아건설 컨소시엄을 각각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인천도시공사 제공]

인천도시공사(iH)가 14일 검단신도시 특별설계공급 공모 당선자로  AA28BL은 대우건설, AA29BL은 디엘건설, AA32BL은 신동아건설 컨소시엄을 각각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iH에 따르면 검단신도시내 공동주택용지에 대해 차별화된 공간계획 및 지속가능한 주거모델 구현을 위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시한 응모자에게 공동주택용지를 공급하기위해 최근 실시한 검단신도시 특별설계공급 공모에 각각 AA28BL(3개), AA29BL(2개), AA32BL(3개) 컨소시엄이 신청해 이 가운데 이들 기업을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AA28BL의 대우건설 컨소시엄은 동부건설, 경화건설, 위성도시건설, 장형기업과 AA29BL의 디엘건설 컨소시엄은 한양, 경우종합건설, 풍창건설, 도담개발, 트리플아이앤디와 AA32BL의 신동아건설 컨소시엄은 계룡건설산업, 삼정하우징, 선두종합건설, 대홍건설과 함께 해당 용지에 설계공모시 응모한 작품대로 공동주택 건설을 추진해야 한다.

iH는 심사과정에 관심 있는 일반시민과 참여업체 누구나 휴대폰 또는 PC를 통해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게 심사 전(全)과정을 유튜브로 생중계해 공정하고 책임있는 평가를 진행했다고 강조했다.

특히 iH는 설계공모시 중소기업 참여업체 수에 따라 최대 30점의 가점을 부여하도록 했으며 인천의 지역업체도 컨소시엄을 통해 9개 업체가 참여하도록 배려했고 강조했다.

iH는 또 이러한 평가방법으로 중소기업 업체를 선정한 만큼 인천지역 건설사업 활성화를 통한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했다.

iH는 이번에 선정된 컨소시엄과 이달부터 내달중에 토지 매매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승우 iH 사장은 “이번 설계공모는 인천도시공사에서 처음으로 시도한 용지매각형 설계공모이며 당선된 컨소시엄은 우수한 설계작품으로 선정된 만큼 최선을 다하여 건축시공을 해주었으면 한다.”며, “향후에도 공정하고 투명한 심사과정을 통한 우수업체 선정으로 인천시의 품격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