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증권 등 4개 계열사 "경력 3년 이하 개발자 찾습니다"

배근미 기자입력 : 2021-08-03 09:25
전 지원자, 서류평가 없이 코딩테스트 실시…최종 합격자 9월 입사 "입사자는 업계 최고 수준 연봉 제공…계열사 따라 스톡옵션 부여도"

[사진 = 비바리퍼블리카 제공]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 운영사인 비바리퍼블리카가 경력 3년 이하 개발자를 공개 채용한다. 

3일 토스는 ‘2021 토스 NEXT 개발자 챌린지'를 통해 경력 3년 이하 개발자 채용에 나선다고 밝혔다.토스 코어와 토스뱅크, 토스증권, 토스페이먼츠 등 총 4개 계열사에서 동시 모집, 최대 60명을 채용한다. 채용 분야는 △안드로이드 △iOS △데이터 엔지니어링 △프론트엔드(Frontend) △서버 △인터널 제품용 서버 △웹 오토메이션(Web Automation) 등 총 7개 분야로 3년차 이하 개발자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이번 NEXT 개발자 채용은 서류 평가 없이 모든 지원자가 코딩테스트를 통해 역량을 겨루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경력이 비교적 짧더라도 잠재력을 갖춘 개발자의 도전을 적극 독려하기 위한 채용 전형이다.

지원 희망자는 오는 11일까지 홈페이지에서 간단한 인적 사항과 지원 분야, 희망 계열사를 입력하면 참가 신청이 완료되고, 14일 신청자 전원을 대상으로 온라인 코딩테스트를 진행한다. 이후 코딩테스트 합격자에 한해 이력서와 포트폴리오 등 면접에 필요한 서류를 제출하고, 1・2차 면접 등의 절차를 거쳐 최종 합격자를 가린다. 전 과정은 비대면으로 진행되고, 최종 합격자는 빠르면 오는 9월부터 입사하게 된다.

입사자에게는 업계 최고 수준의 연봉을 제공하며, 각 계열사의 정책에 따라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 또는 RSU(양도제한조건부주식)를 부여한다. 성과급, 체력단련비, 경조사비, 식대 등 급여 외 현금성 복리후생 혜택도 제공된다.더불어 코딩테스트 결과 상위 50%에 속한 3년차 이하 개발자 중 20명을 추첨해 개발지원금을 각각 100만원씩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2021 토스 NEXT 개발자 챌린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와는 별개로 토스 채용 페이지를 통한 경력직 수시 채용도 계속 진행된다.

토스 채용 관계자는 “이번 채용은 역량 있는 젊은 개발자의 도전을 지지하며 응원한다는 취지로 마련된 이벤트"라며 “국민 2000만명이 사용하는 슈퍼 금융앱 토스의 개발 문화를 경험하고 싶은 개발자들의 많은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