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경비원 폭행 혐의 입주민 심모씨 영장실질심사 출석
다음
113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강북구 우이동 아파트 경비원 고 최희석 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 연예계 종사자 심모씨가 22일 오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를 마친 후 법정을 나서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