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하우스]'시흥장현 유승한내들 퍼스트파크' 분양 현장 가보니

강영관 기자입력 : 2019-12-21 11:16
전용 84~104㎡ 총 676가구 규모...분양가 3.3㎡당 1300만원 대

시흥장현 유승한내들 퍼스트파크 모델하우스에 입장하기 위해 방문객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사진= 강영관 기자]


"월곶~판교선 장곡역이 단지 바로 앞에 만들어질 예정이다. 장곡역에서 한 정거장만 가면 시흥시청역이며, 이 곳에서 2024년 개통하는 신안산선을 통해 서울역까지 3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 이 단지 장점은 시흥 주변에 사시는 분들이 더욱 잘 안다. 실수요자 분들이 많이 오신 이유다." (시흥장현 유승한내들 퍼스트파크 관계자)

경기 시흥 장현지구에서 분양하는 시흥장현 유승한내들퍼스트파크 모델하우스. 20일 모델하우스 오픈 전 오전 추운 날씨에도 500여명이 방문객이 몰리며 장사진을 이뤘다.

이 아파트는 월곶~판교선 장곡역이 바로 앞에 위치한 초역세권 단지다. 시흥과 광명, 안양, 판교 등 수도권 주요 도심을 거치는 노선으로, 개통되면 인천 송도부터 성남 판교까지 이동 가능해 광범위한 쾌속 교통망을 갖추게 된다.

시흥 장현지구 주변 교통망 배치도. [사진= 강영관 기자]


특히 장곡역은 한 정거장만 지나면 시흥시청역을 통해 신안산선과 서해선(소사~원시)으로 환승 가능하다. 안산에서 서울역까지 연결하는 신안산선은 2024년 개통을 목표로, 현재 사업이 활발히 진행 중이다. 개통이 완료되면 시흥시청역에서 서울역까지 30분대에 이동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서해선은 지난해 6월 개통을 완료됐다.

모델하우스에서 만난 김 모씨(경기 시흥·32세)는 "서울과의 절대적 거리를 따지면 멀지만, 신안산선이 있으면 다르다고 생각한다. 여의도까지 한 번에 빠르게 갈 좋은 노선이기 때문"이라며 "지난 여름 결혼 후 현재 시흥 정왕동의 아파트에 살고 있는데, 장현지구 아파트에 청약할 계획이 있다"고 전했다. 

시흥 장현지구는 총면적 293만8958㎡ 규모에 약 1만8940가구가 들어설 예정인 수도권 공공주택지구로 민간택지보다 합리적인 분양가가 책정된다. 시흥장현 유승한내들 퍼스트파크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300만 원 대다. 전용 84㎡형은 평균 4억2000만 원 대, 104㎡는 5억1000만 원 대에 분양가가 책정됐다.

시흥장현 유승한내들 퍼스트파크 모델하우스에서 방문객들이 단지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 강영관 기자]


단지는 4베이 설계로 실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 했으며, 일부 세대는 5베이 설계와 룸테라스가 도입됐다. 단지 바로 옆에 진말초와 장곡중이 있고, 장곡초·장현초·응곡중·장곡고 등의 다양한 초·중·고교들이 밀집해있다.

또 장현지구에 인근에는 시흥스마트허브, 반월스마트허브, 시화 MTV(멀티테크노밸리), 매화일반산업단지, 시흥광명테크노밸리(예정) 등 다수의 산업단지가 인접해 있다.

아파트 분양 관계자는 "다른 수도권 거주자도 청약이 가능한 데다 대형 주택형은 당첨자 절반을 추첨으로 선정한다"며 "서울 가점 경쟁에서 밀린 수요자들의 전화 문의도 많았다"고 설명했다.

모델하우스에서 본 이 모씨(서울 동작구·42세)는 "분양가 경쟁력이 있다고 본다"며 "서울·수도권에서 추첨제를 진행하는 사례가 드물기 때문에 이 아파트에 청약 접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흥장현 유승한내들 퍼스트파크은 지하 2층~지상 25층 7개동 전용면적 △84㎡A 407가구 △84㎡B 99가구 △104㎡ 170가구 등 총 676가구로 구성됐다. 모델하우스는 경기 시흥시 장현동에 마련됐다. 입주는 2022년 12월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