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포토]스리랑카 대선 유권자 태운 버스서 총격

최예지 기자입력 : 2019-11-16 17:04
스리랑카 북서부 만나르 지역에서 16일(현지시간) 스리랑카의 소수 집단인 무슬림 유권자들을 태운 버스를 겨냥한 총격 사건이 일어났다고 BBC 등 외신이 보도했다. 괴한들은 타이어를 불태워 길을 막은 뒤 매복했다가 차량을 공격했다. 경찰이 현장에 도착하자 괴한들은 흩어졌고, 아직까지 배후가 파악되지 않았다고 경찰이 말했다. 경찰은 "총격으로 인한 사상자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오전 7시부터 시작된 투표는 고타바야 라자팍사 전 국방부 차관의 당선이 유력한 가운데 주택건설·문화부 장관인 사지트 프레마다사가 바짝 추격하고 있다. 
 

16일 스리랑카 대통령선거 투표를 앞두고 지난 15일 수도 콜롬보에서 선거 용품을 버스에 싣는 선관위 관계자들. [사진=EPA·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