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산연, 11월 5일 '2020년 건설·부동산 경기 전망 세미나' 실시

김충범 기자입력 : 2019-10-22 15:39
김선덕 연대 교수 사회로 종합토론도 진행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은 오는 11월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 2층 중회의실에서 '2020년 건설·부동산 경기 전망 세미나'를 개최하고 내년 건설 및 부동산 시장을 전망한다고 22일 밝혔다.

주제 발표는 건설과 주택·부동산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이홍일 연구위원이 내년 건설경기 전망 발표를 하고, 이어 김성환 부연구위원이 주택·부동산 경기 전망을 설명한다.

두 사람의 발표가 끝나고 나서는 김선덕 연세대학교 교수(전 HUG 사장)의 사회로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건산연 관계자는 "부동산 정책 담당자 및 각종 업계 전문가로 구성된 토론회에서는 내년도 건설·부동산 경기 진단과 대응 방안에 대해 보다 심층적인 논의가 이뤄질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