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인니 수산물 업체, 日 도쿄 박람회 참가...5천만 달러 계약 목표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08-21 13:31

[사진=게티 이미지]


인도네시아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21~23일에 일본의 국제전시장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되는 수산물 박람회 '재팬 인터내셔널 씨푸드 쇼(JISTE)'에 인도네시아의 기업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들 기업들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예년 수준인 3000만~5000만 달러(약 32억~53억 엔)의 신규 계약 체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인도네시아의 수산물 대일 수출은 2015년부터 수출 물량은 연 3%, 수출액은 연 0.5%의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20일자 인베스터 데일리가 이같이 전했다.

해양수산부의 통계에 따르면, 상반기(1~6월)의 수산물 대일 수출 물량은 전년 동기 대비 17% 증가한 5만 5410톤, 수출액은 0.3% 증가한 3억 1842만 달러였다. 이 중 새우가 4% 증가한 1만 6220톤, 참치·점다랑어・가다랑어가 46% 증가한 2만 550톤, 오징어·문어가 8% 증가한 1100톤이었다.

해양수산부의 마흐뭇 해양수산물 경쟁력 강화국장은 "최근 일본에 장어 수출도 늘고있다"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