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광복절 축하 메시지…"한미동맹 견고함 재확인"

김태언 기자입력 : 2019-08-15 09:59
日관련 언급 없어…작년 메시지에서 거론했던 '北FFVD' 포함 안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사진=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14일(현지시간) 광복절 축하 메시지를 발표하고 "한미동맹의 지속적 견고함을 재확인한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한국의 광복절'이라는 제목의 보도자료를 통해 "트럼프 대통령과 미국을 대신해 국경일을 맞아 한국인들에게 축하를 전한다"면서 이렇게 밝힌 뒤 한미동맹이 동북아와 인도태평양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린치핀(linchpin·핵심축) 역할을 해왔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우리의 파트너십은 많은 국제적 사안들에 협력해 가는 가운데 자유와 민주주의의 가치 공유를 토대로 계속 번성해 나갈 것"이라며 "공유하는 가치와 강력한 인적 유대로 양국의 대단한 우정이 유지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모든 한국인이 의미 있는 국경일을 보내기 바라며 지역과 세계의 도전 및 공유된 이해를 다루는 데 있어 긴밀한 파트너십을 이어가기를 고대한다"고 덧붙였다.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인한 한일 갈등이 계속되는 가운데 일본 관련 언급은 포함되지 않았다. 우리에게는 8월 15일은 광복절이지만 일본에게 있어서는 패전기념일이다. 매년 발표되는 미국의 광복절 축하 메시지는 주로 한미동맹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해 광복절 메시지에서는 한미 동맹을 언급하면서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를 위한 공조를 거론했으나 이번에는 포함시키지 않았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