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개호 장관, 태풍 '다나스' 대응상황 점검

이해곤 기자입력 : 2019-07-20 14:38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20일 오전 농업재해대책상황실에서 태풍 및 호우 대응상황을 점검했다.

이 장관은 "이번 태풍이 장마전선과 맞물려 많은 비가 예상된다"며" 침수 피해대비 전국 배수장 929개소에 대한 사전점검 상황 및 가동현황을 점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20일 오전 농업재해대책상황실에서 태풍 및 호우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이어 "태풍이 완전히 종료될 때까지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사중인 농업시설에 민간인의 접근을 철저히 차단하고 농업인의 농작업과 야외활동을 자제토록 마을방송, 문자메시지 등을 활용해 적극 홍보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 장관은 태풍 피해 최소화를 위해 휴일에도 비상근무중에 있는 관계 공무원을 격려하면서, 유관기관과 실시간 정보공유를 통해 상황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부득이 피해가 발생할 경우 신속한 복구지원이 가능토록 미리 복구지원 태세를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장관은 앞서 19일에는 농어촌공사, 농협중앙회 등 유관기관이 참여하는 태풍 대비 사전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