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여름 휴가기간 국가암검진 하세요'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6-28 09:39

[사진=안산시 제공]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올해 국가암검진 대상자이면서 아직까지 검진을 받지 않은 사람들이 여름 휴가기간을 이용해 검진 받도록 적극 홍보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암 검진 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로, 암 종별 검진기준은 위암과 유방암은 만40세 이상(2년마다),  자궁경부암은 만20세 이상 여성(2년마다), 간암은 만40세 이상 간암발생고위험군 대상으로 연2회(상·하반기 각1회) 단위로 검사 받아야 한다.

대장암은 짝수년도 출생자도 포함되며, 만50세 이상(1년마다) 분변잠혈검사를 실시한다.

특히, 국가암검진 대상자의 경우 무료·본인부담금 10%의 자부담으로 검진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무료검진대상자는 검진을 통해 암을 진단받을 경우, 연간 200만~220만 원의 의료비가 최대 3년간 지원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연말에는 대상자의 40% 이상이 몰려 검진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종종 있을 뿐만 아니라 검진 품질 저하가 우려되는만큼 상대적으로 한가한 여름휴가 기간을 이용해 국가암검진부터 꼭 챙길 것”을 강조했다.

대상자는 암 검진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면 전국 어디서나 검진이 가능하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