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청년 사회적경제기업가 창업 아지트‘코코아’개소

박흥서 기자입력 : 2019-04-09 10:35
검단지식산업센터 블루텍에 9개 기업 입주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9일 검단지식산업센터 블루텍에 마련한 '청년 소셜 창업실 코코아(Co-working Coperation Azit)'의 개소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코코아’는 2018년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에 선정돼 인천도시공사와 협약을 통하여 496.62㎡의 공간에 9개 기업이 입주할 수 있는 사무공간과 회의실, 상담실, 휴게공간으로 조성했다.

 


입주기업으로는 화장품 제조판매 예비사회적기업 오셰르 외 8개 기업으로 청년창업기업 6개, 예비창업자 1개, 1개 여성기업이 입주하고 있으며, 청소 ․ 교육 컨설팅 ․ 컨텐츠 개발 ․ 정신케어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이 입주해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개소식은 주요 내빈들의 축사와 입주기업 대표들의 기업소개 및 앞으로 사회적경제기업으로의 포부 등을 소개하고 입주공간 라운딩 순서로 진행되었다.

시 관계자는 “입주 기업을 대상으로 관련 교육과 기업별 멘토링·경영 컨설팅·네트워킹 지원을 통하여 청년 일자리 제공 및 사회적경제 기반을 확대하는데 기여하는 청년 사회적경제기업가들의 아지트가 되길 기대한다.” 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