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카카오톡으로 ‘재테크’ 한다...증권·펀드 투자 서비스 개시

정명섭 기자입력 : 2018-11-19 11:31수정 : 2018-11-19 16:33
내년 1분기 일본서 환전 없이 카카오페이로 결제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19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정명섭 기자]


국민 메신저 플랫폼 카카오톡으로 증권과 펀드 투자도 가능해진다.

카카오페이는 19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20일부터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 투자는 별도의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카카오톡으로 투자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투자 상품은 크라우드펀딩, 증권, 펀드 등으로 구성된다. 카카오페이는 초기에 사용자들의 수익성과 안정성을 우선 고려해 중위험·중수익 투자 상품부터 제공할 계획이다.

카카오페이 내부 전문 심사인력이 금융 투자 상품의 기준을 직접 수립하고 상품 설계부터 점검까지 관여해 엄격한 기준을 통과한 상품만 판매한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카카오페이 투자는 사용자 입장에서는 카카오페이 플랫폼을 통한 첫 수익 경험, 카카오페이 입장에서는 금융플랫폼으로 전문성을 확장하는 첫걸음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기술을 기반으로 금융의 패러다임을 변화시켜 나가는 도전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는 중국 결제 플랫폼 알리페이와 내년 1분기에 환전이 필요 없는 글로벌 크로스보더 결제 서비스를 선보인다. 처음 적용될 국가는 일본이다. 카카오페이 사용자는 해외에서 번거로운 환전 과정을 겪을 필요 없이 카카오페이를 결제하고, 반대로 한국을 찾은 외국인 방문객들은 카카오페이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류 대표는 “지금까지 카카오페이가 현금 없는, 지갑 없는 금융을 만들어왔다면, 이제 사용자가 ‘덜 수고로운’ 금융을 만들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4년 9월 국내 최초 간편결제 서비스로 시작된 카카오페이는 지난 10월 월간 거래액 2조3000억원, 가입자 수 2500만명을 돌파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