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씨엔씨, 네일 전문 브랜드 '미카'론칭

입력 : 2013-02-04 18:32
<사진=미카 제공>

아주경제 한지연 기자=에이블씨엔씨는 4일 온라인 네일 전문 브랜드 '미카'를 론칭했다고 밝혔다.

미카는 총 160종의 네일 스티커와 버퍼, 시저 등 네일 관련 소품을 선보이는 브랜드다.

시공간의 제약 없이 간편하게 손톱에 붙일 수 있어 초보자도 전문가처럼 네일을 연출할 수 있는 아이템들로 구성됐다.

손톱에 그림을 그리듯 정교한 '워터데칼', 네일 위에 포인트 악세서리로 연출 가능한 '쥬얼', 트랜디한 무늬로 손톱에 스타일을 입힐 수 있는 '폴리쉬', 화려한 패턴이 즐비한 '글램' 등으로 구성됐다.

허성민 에이블씨엔씨 마케팅기획팀장은 "네일 아트는 패션과 뷰티가 완벽하게 결합된 분야로 최근 몇 년 사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이번 네일 전용 브랜드를 론칭하게 됐다"며 "현재 론칭과 동시에 네일 스티커 160종을 출시, 앞으로 급변하는 트렌드에 맞춰 소비자가 쉽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블씨엔씨는 미카 론칭을 맞아 △1+1 구매 이벤트 △축하 댓글 이벤트 △베스트 후기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제품은 온라인몰 '미카 네일'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