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KSR6rWtIOq1reqyveygiCDshozruYQg7Kad6rCA7JyoIO2VnCDsnpDrpr/siJggJ+uanScg65ao7Ja07KGM7KeA66eM4oCm
중국 국경절 소비 증가율 한 자릿수 '뚝' 떨어졌지만…
올 국경절 연휴 기간 저장성 항저우 관광명소인 시후에 수 많은 관광객들이 몰렸다. [사진=신화통신] 중국의 국경절 황금 연휴 중국인의 소비가 전년처럼 폭발적으로 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일각에서 중국의 소비 둔화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중국 현지 언론들은 “중국인의 소비 구조와 모델이 변하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중국 상무부에 따르면 국경절 연휴기간이었던 지난 1~7일 일주일간 중국 내 식음료·소매업종 매출이 지난해보다 줄어든 1조4000억 위안(약 229조원)에 달했다. 지난
2018-10-08 11:14:04
7YyQ67mZ67mZLCAxNDM47Ja1IOyEuOq4iMK367KM6riIIOuyjOyNqCDsmYTrgqk/IOyEuOustOyEnCDrgpjsmKTripQg66qo7Iq1IO2KuOychO2EsOyXkCDtjbzsoLjigKYg7Juo7J2067O07JeQICLsl6zrn6zrtoQg67O06rOg7Iu27Ja07JqUIiDqsozsnqw=
판빙빙, 1438억 세금·벌금 벌써 완납? 세무서 나오는 모습 트위터에 퍼져… 웨이보에 "여러분 보고싶어요" 게재
[사진=트위터 영상 캡쳐] 수백억원대의 탈세 논란을 빚은 중국 인기 여배우 판빙빙의 모습이 대중 앞에서 사라진 지 4개월 만에 포착됐다. 8일 트위터에 올라온 영상을 보면 판빙빙이 경호원이 보호를 받으며 건물에서 나와 차량에 탑승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 건물은 세무서로 추정된다. 이에 판빙빙이 1500억원에 달하는 세금과 벌금을 완납했다는 현지 보도가 나온다. 지난 3일 중국 세무당국은 탈세 혐의로 판빙빙에게 벌금 5억9600만 위안과 추징금 2억8800만 위안 등 총 8억8400만 위안(약 1438억원)을 부과했
2018-10-08 09:27:55
IuyLpOyiheuQnCDsnbjthLDtj7Qg7LSd7J6sIOyWtOuUlOyXkOKApiIgIOykkeq1rSDsoJXrtoAgIuychOuylSDtmJDsnZjroZwg7KGw7IKs7KSRIg==
"실종된 인터폴 총재 어디에…" 중국 정부 "위법 혐의로 조사중"
멍훙웨이 인터폴 총재[EPA연합뉴스] 2주 가까이 실종된 것으로 알려졌던 멍훙웨이(孟宏偉) 인터폴 총재가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중국 정부가 7일 밤 공식 발표했다. 현재 멍훙웨이는 인터폴 총재직 사임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7일 중국 공산당 중앙기율검사위원회(중앙기율위)에 따르면 멍 총재가 법을 위반한 혐의로 반부패 당국인 국가감찰위원회의 감찰조사를 받고 있다고 공식 발표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7일 보도했다. 하지만 더 이상의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중국 당국의 조사를 받고
2018-10-08 08:13:01
7KSR6rWtIDnsm5Qg7Jm47ZmY67O07Jyg7JWhICfrmp0n4oCmMTTqsJzsm5Trnpgg7LWc7KCA7LmY
중국 9월 외환보유액 '뚝'…14개월래 최저치
중국 외환보유액 동향. [자료=트레이딩이코노믹스] 중국의 9월 한달 외환보유액이 26조원이나 줄어들며 14개월래 최저치까지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미·중 무역전쟁이 격화하는 가운데 중국이 위안화 환율 방어에 나선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7일 중국 인민은행에 따르면 중국의 9월 외환보유액이 3조870억 달러로 전달보다 227억 달러(약 26조원)줄었다. 이는 앞서 시장 전문가들을 예상했던 감소폭인 50억 달러를 훨씬 웃도는 수치라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6∼7월 두 달 연속 증가 추세였던 중국
2018-10-08 07:30:05
4oCL4oCLW+yLnOynhO2VkeyLnOuMgCDquIjsnLXsl5jrpqztirggMTIw7J24XSDjiZEg5LitIOyLse2BrO2Dse2BrCDspJHqta3sgqztmozqs7ztlZnsm5Ag6riI7Jy17Jew6rWs7IaM
​​[시진핑시대 금융엘리트 120인] ㉑ 中 싱크탱크 중국사회과학원 금융연구소
중국사회과학원 금융연구소는 중국의 싱크탱크인 중국사회과학원에 소속된 9개 연구소 가운데 하나로, 중국 정부의 금융정책에 이론적 기반과 정책제안을 주로 한다. 중국 사회과학원에는 연구소 외에도 투자·융자 연구센터, 보험과 경제발전 연구센터, 금융정책연구센터, 부동산금융 연구센터, 지불 결제 연구센터 등 전문성을 갖춘 연구 기관과 금융학 석사 및 박사를 전문적으로 육성하는 교육 기관도 있다. 중국사회과학원 금융연구소를 이끄는 왕궈강(王國剛) 소장은 장쑤(江蘇)성 우시(無錫) 출신으로 인민대학 경제학
2018-10-08 06:00:00
576OIOuztO2YuOustOyXreyjvOydmCDqsqzsoJzigKYg5LitIOqwnO2YgeqwnOuwqSDshLHqs7wg6rCV7KGw
美 보호무역주의 견제… 中 개혁개방 성과 강조
[사진=바이두] “중국 경제발전 과정을 하나의 교향곡에 비유한다면 과거 40년간 중국 개혁·개방은 ‘클라이맥스’에 해당한다. 그리고 이 교향곡을 통해 세계 경제는 새로운 ‘악장’을 시작한 상태다” 중국 관영언론이 중국의 개혁·개방 성과를 이렇게 평가했다. 미·중 무역전쟁이 격화하는 가운데 미국 보호주의에 맞선 자유무역과 다자간 협력을 강조하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개혁개방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친 것이다. 7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
2018-10-07 18:01:43
W+ykkeq1reymneyLnCDso7zqsITsoITrp51dIOq1reqyveygiCDsl7DtnLQg7KeA7KSA7JyoIOyduO2VmCDtmLjsnqzigKbsg4HtlZjsnbTsooXtlakg7Zal67Cp7J2APw==
[중국증시 주간전망] 국경절 연휴 지준율 인하 호재…상하이종합 향방은?
중국증시 주간전망.[사진=신화통신] 일주일 황금 연휴를 마친 중국증시의 이번 주(10월8~12일) 향방에 관심이 쏠린다. 특히 국경절 연휴 마지막 날인 7일 발표된 지급준비율 인하 소식이 중국 증시 자신감을 회복시킬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무역전쟁 격화와 경기둔화 우려 속에서도 9월 한달 상하이종합지수는 3.53% 올랐다. 이로써 상하이종합지수는 거의 두달만에 2800선을 회복하는데 성공했다. 반면 기술주 중심의 선전성분지수는 0.76% 하락했고, 창업판지수는 1.66% 하락했다. 특히 국경절 연휴 직전인 지난달
2018-10-07 16:07:30
6rWt6rK97KCIIOyXsO2ctCDrjIDrqqkg5LitIOq3ueyepeqwgCDshLHsoIHtkZwgJ+u2gOynhCfigKYg4oCc7L2U66+465SUIOyYge2ZlCDrtoDsp4Qg7YOT4oCd
국경절 연휴 대목 中 극장가 성적표 '부진'… “코미디 영화 부진 탓”
올해 국경절 연휴 기대작으로 꼽힌 중국 영화 3편. '무쌍', '헬로우 미세스 머니', '영' (왼쪽부터 차례대로) [사진=바이두] 중국 영화시장 최대 대목 중 하나인 국경절 황금연휴(1일~7일) 기간에 극장을 찾은 관객이 지난해보다 크게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잘 만든 코미디 영화’의 부재가 원인으로 꼽혔다. 중국 통합 관영매체인 '중국의소리'(中國之聲)는 “올해 국경절 연휴 극장가 성적이 지난해보다 저조하게 나타날 것”이라고 7일 보도했다. 중국에서
2018-10-07 15:10:46
IuustOyXreyghOyfgSDsho0g6rK96riw65GU7ZmUIOunieyVhOudvCIg7KSR6rWtIOyYrCDrk6TslrQg64Sk67KI7Ke4IOyngOykgOycqCDsnbjtlZgg64uo7ZaJ
"무역전쟁 속 경기둔화 막아라" 중국 올 들어 네번째 지준율 인하 단행
중국 인민은행 지급준비율 1% 인하 단행. [사진=인민은행] 중국이 국경절 연휴 마지막 날인 7일 지급준비율 인하를 단행한다고 발표했다. 최근 미·중 무역전쟁 불확실성으로 중국 경기둔화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데 따른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7일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오는 15일부터 일부 은행을 대상으로 지급준비율(지준율) 1%포인트(P) 인하를 단행한다고 발표했다. 맞춤형 지준율 인하 대상은 대형 상업은행, 주식제 상업은행, 도시 상업은행, 농촌상업은행, 외자은행 등이다.
2018-10-07 15:08:19
4oCL7KSR6rWtLCAxNeydvOu2gO2EsCDsp4DspIDsnKggMSVQIOyduO2VmCjsho3rs7Qp
​중국, 15일부터 지준율 1%P 인하(속보)
중국 인민은행 지준율 인하 발표. [사진=바이두] 중국이 오는 15일부터 지급준비율(지준율) 인하를 단행한다고 7일 발표했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오는 15일부터 대형 상업은행, 주식제 상업은행, 도시 상업은행, 농촌상업은행, 외자은행의 지급준비율을 1% 포인트 내린다고 밝혔다고 시나재경망 등이 이날 보도했다. 지준율 인하를 통해 시중에 풀린 유동성은 모두 1조2000억 위안어치다. 이중 15일 만기가 도래하는 중기유동성창구(MLF) 자금 상환에 쓰이는 4500억 위안을 제외하면, 시중에 모두 7500억 위안
2018-10-07 14:03:45
IuS4reydtCDspJHrjIDtlZwg7JyE7ZiRIiDnvo4g7KCV67aALCDsl7DsnbwgJ+ykkeq1rSDrlYzrpqzquLAn7JeQIOykkeq1rSAn67Cc64GIJw==
"中이 중대한 위협" 美 정부, 연일 '중국 때리기'에 중국 '발끈'
“중국이 미국에 중대한 위협이 되고 있다." <미국 국방부 보고서> “미국 펜타곤이 작정하고 미·중 관계를 찢어놓으려 한다.” <중국 관영 환구시보> 최근 미국 국방부가 중국이 국가안보에 커다란 위협이 되고 있다는 보고서를 공개한 데 대해 중국 관영언론이 발끈했다. 최근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잇달아 중국의 미국 중간선거 개입 의혹을 제기하고 중국을 겨냥한 비판을 늘어놓은 데 이어 미국 국방부까지 나서서 ‘중국 때리기’를 하고 있
2018-10-07 12:49:40
Iu2emOuCtCEg7YyQ67mZ67mZIiDrpqzsspwsICfspJHqta3tjJAg7Lm07Lm07JikJyDsnITssZfsl5Ag67OA7ZWo7JeG64qUIOyVoOyglSDqs7zsi5w=
"힘내! 판빙빙" 리천, '중국판 카카오' 위챗에 변함없는 애정 과시
[사진=바이두] 탈세로 1400억원이 넘는 세금과 벌금을 내야 하는 중국 톱스타 판빙빙(範氷氷)을 돕기 위해 약혼자 리천(李晨)이 나섰다. 리천이 8억8300만 위안(약 1444억원)의 세금과 벌금을 내야 하는 판빙빙을 위해 베이징에 위치한 고가의 주택을 내놨다고 대만의 유명 매체 ET투데이가 4일 보도했다. 리천이 내놓은 고가의 주택은 가운데에 정원을 두고 사방이 벽으로 둘러싸인 베이징(北京)의 전통가옥인 쓰허위안(四合院)으로, 시가가 1억 위안을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바이두] 또 매
2018-10-06 06:00:00
7YyQ67mZ67mZLCDslYTtjIztirggNDHssYTquYzsp4Ag7YyU66mwIOuniOugqO2VnOuLpOuKlCAn7IS46riIIDE0MDDslrXsm5AnIOuCqeu2gOq4sO2VnOydgD8=
판빙빙, 아파트 41채까지 팔며 마련한다는 '세금 1400억원' 납부기한은?
[사진=바이두] 탈세 혐의로 감금설, 실종설, 사망설 등 각종 소문에 휩싸였던 중국 여배우 판빙빙(范氷氷)이 아파트 41채까지 급매물로 내놓으며 마련할 탈세 벌금 1400억원의 납부기한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판빙빙은 최근 중국 세무당국으로부터 이중계약서를 작성해 탈세한 혐의 등으로 벌금 5억9500만 위안, 미납 세금 2억8800만 위안 등 총 8억8394만6000만 위안(약 1450억원)을 내라는 명령을 받았다. 5일 중국경제관찰보에 따르면 관련 법상 판빙빙은 세무당국이 명령한 벌금 및 미납 세금을 15일 이내 납부해
2018-10-06 04:00:00
7YOc7ZKNIOy9qeugiOydtCDqsITsoJEg7JiB7ZalLi4u5LitIOy5reuLpOyYpCwg6rCV7ZKNICftmansg4nqsr3rs7TigJkg67Cc66C5
태풍 콩레이 간접 영향...中 칭다오, 강풍 '황색경보’ 발령
[사진=칭다오신문망]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북상 중인 제25호 태풍 '콩레이' 영향으로 강풍이 불 것으로 예상되면서 중국 칭다오(青島)도 긴장하고 있다. 5일 오전 10시 50분(현지시간) 칭다오시 기상청이 강풍 '황색경보’를 발령했다고 칭다오신문(青岛新闻) 등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중국의 기상 경보는 최고 등급인 적색부터 주황(오렌지)색·황색·청색의 총 4단계다. 칭다오 기상청은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북상해 6일 오전 6시쯤 제주도를 지난 뒤 오후 12시쯤 동해로 빠
2018-10-05 15:39:30
4oCL7KSR6rWtIOusuO2ZlCDrhbnslYTrgrgg7JWg64uIICfslYTtjJDti7DsnZgg64yA66qo7ZeYJywg6rCc67SJIOyyq+uCoCAxMTnrp4wg64+Z7JuQ
​중국 문화 녹아낸 애니 '아판티의 대모험', 개봉 첫날 119만 동원
[사진=바이두] 중국 최초 목각인형 애니메이션 영화 ‘아판티의 이야기(阿凡提的故事)’의 후속작 ‘아판티의 대모험(阿凡提之奇緣歷險)’이 개봉 첫날 압도적인 흥행세를 과시하며 정상을 꿰찼다. 이 기세라면 올해 상반기 중국 극장 애니메이션 박스 오피스 1위의 부니베어 시리즈 ‘웅출몰지변형기(熊出沒之變形記)’를 따라잡을 전망이다. 중국 박스오피스 CBO 통계에 따르면 '아판티의 대모험'은 지난 1일 119만명을 동원하며 개봉 첫날 기준 중국 애니메이션 박스오피스 1위를
2018-10-05 15:33:27
7J2464+E7IScIOyYgeyXrSDtmZXsnqXtlZjripQg7IOk7Jik66+4LCDsiqTrp4jtirjtj7Ag7J207Ja0IOyKpOuniO2KuCBUVuuPhCA=
인도서 영역 확장하는 샤오미, 스마트폰 이어 스마트 TV도
샤오미 TV4 55인치[사진=바이두] 샤오미가 스마트폰에 이어 스마트TV 시장도 장악하며 인도에서의 입지를 제대로 다지고 있다. 글로벌 시장정보업체 IDC가 최근 공개한 '2018년 2분기 인도 스마트 가전 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월 인도시장에 처음 진출한 중국 샤오미의 스마트TV 판매량이 급증해 1위 브랜드로 올라섰다고 환구망이 5일 보도했다. 지난 6월 중순 기준 샤오미 TV의 인도 시장에서의 총 출하량도 50만대를 돌파해 인도 전체 TV 시장 1위 삼성을 위협하고 있다. 스마트폰 시장에서 이어 이
2018-10-05 12:15:06
7KSR6rWtIOyZuOq1kOu2gCwg7Y6c7IqkIOu2gO2GteugueydmCAn7ISg6rGw6rCc7J6FJyDrsJzslrjsl5AgIuq3vOqxsOyXhuuKlCDrgqDsobAi
중국 외교부, 펜스 부통령의 '선거개입' 발언에 "근거없는 날조"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사진=중국 외교부 홈페이지]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중국이 다른 미국 대통령을 원하고 있다"면서 선거 등 내정 개입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 중국이 "터무니없는 날조"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중국 외교부는 5일 새벽(현지시간) 화춘잉(華春瑩) 홈페이지에 대변인 명의의 기자와의 문답 형식의 문장을 게재하고 펜스 미국 부통령의 주장은 "터무니없고 옳고 그름을 분별하지 못하게 하는 날조"라며 "중국은 이를 강력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현재 중
2018-10-05 11:26:44
6rWw7IKs6rCI65OxIOqzoOyhsCwg576OIOuMgOq3nOuqqCDtm4jroKgg7JiI6rOg7JeQIOS4rSDslrjroaAgIuuwmOqyqe2VoCDqsoMsIOuPhOuwnCDrqYjstrDrnbwi
군사갈등 고조, 美 대규모 훈련 예고에 中 언론 "반격할 것, 도발 멈춰라"
미국 해군 니미츠급 핵 추진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이 지난 6월 26일 남중국해를 항해한 뒤 필리핀 마닐라항에 입항, 닻을 내리고 있다. [사진=연합/AP] 중국과 첨예한 무역전쟁을 벌이고 있는 미국이 중국 영해 근처에서 대규모 군사훈련을 전개하겠다고 선언하며 중국을 향한 군사적 압박 수위를 높일 예정이다. 이에 중국 관영언론은 "중국은 반격할 것이며 미국은 도발행위에 대한 대가를 치뤄야할 것"이라며고 강하게 경고했다. 미국 CNN은 3일 국방부 다수 관리의 발언을 인용해 "미국 해
2018-10-05 10:25:38
6rOo65Oc66eM7IKt7IqkLCAi7KSR6rWtIOyVjOumrOuwlOuwlCAx64WEIOuCtCDso7zqsIAgNTAlIOyYpOulvCDqsoMiIA==
골드만삭스, "중국 알리바바 1년 내 주가 50% 오를 것"
마윈 알리바바 회장[사진=신화통신]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의 향후 주가 전망을 낙관했다. 중국 CNBC의 3일 보도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최근 발표한 연구보고서에서 알리바바가 앞으로도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이에 따라 주가도 급등할 것으로 예상했다. 골드만삭스는 미국 뉴욕증시 상장사인 알리바바에 '매입' 등급을 매기고 향후 1년 후 목표주가를 241~247 달러로 잡았다. 이는 2일(미국 현지시간) 마감가 기준 무려 54% 훌쩍 뛴 수준이다. 알리바바가 전자
2018-10-05 07:15:13
4oCLW+yLnOynhO2VkeyLnOuMgCDquIjsnLXsl5jrpqztirggMTIw7J24XeKRsyDssKjsnbTrgpjrnbzsnbTtlITCt+2PieyViOuztO2XmCDsnbTsnYAgM+uMgOuztO2XmOyCrOKAlSAn7KSR6rWt7YOc7Y+J7JaR67O07ZeYJw==
​[시진핑시대 금융엘리트 120인]⑳ 차이나라이프·평안보험 이은 3대보험사― '중국태평양보험'
중국태평양보험주식유한공사는 중국 3대 보험사 중 하나로 생명보험 분야에서 중국인수보험그룹공사(차이나라이프), 평안보험의 뒤를 잇는 3대 생보사다. 화재보험 분야에서는 인민재산보험(PICC) 다음의 업계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 1991년 5월 상하이(上海)에서 설립돼 현재는 생명보험, 재산보험 등 다원화된 보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상하이거래소 A주와 홍콩거래소 H주에 동시에 상장됐다. 중국태평양보험을 이끄는 수장 쿵칭웨이(孔慶偉) 대표이사는 이전에 상하이와이탄부동산유한공사(上海外灘房屋置換有限公司)
2018-10-05 06:00:00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