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기사 57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quLDsl4Xrk6QsIOyekOynhOumrOy9nCDsmZwg7ZWg6rmM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기업들, 자진리콜 왜 할까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리콜이라는 말을 한 번쯤은 들어봤을 겁니다. 리콜은 소비자가 구매한 제품에 결함이 있어 이로 인해 생명·신체·재산에 해를 끼치거나 끼칠 우려가 있으면 제조·수입·판매자 등이 수리·교환·환급 등을 해주는 것을 뜻합니다. ​공정거래위원회에 따르면 2006년 134건이던 리콜은 지난해 1603건을 기록하는 등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리콜은 자진리콜, 리콜권고, 리콜명령 이렇게 세 개로 분류됩니다. 리콜권고와 리콜명령이 행정기관의 권고나 명령에 따
2017-10-18 21:00:00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soITshLjsnpDquIjrjIDstpzrj4Qg7Jew66eQIOyGjOuTnSDqs7XsoJw/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전세자금대출도 연말 소득 공제?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신혼부부나 사회초년생들은 스스로의 힘에 의한 내 집 마련이 쉽지 않은 게 현실입니다. 그러다 보니 전세나 월세로 사는 경우가 많습니다. 월세는 '버리는 돈'이나 마찬가지이기에 전세 수요가 높은데요. 하지만 치솟는 전셋값에 따른 부담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때문에 전세자금대출을 이용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전세자금대출은 비교적 저렴한 금리로 대출을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연말 소득공제도 가능합니다. 전세자금대출을 이용 중인 소비자가 일정 요건을 충족할 경우 연 300만원 한도
2017-10-16 19:00:00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rqoXtkojsl4XssrTsnZgg67CY66qo7ZS87Jq064+Z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명품업체의 반모피운동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드라마를 보면 재벌 사모님들이 모피를 입고 등장합니다. 우리나라에서 모피는 부를 과시하는 수단으로 여겨집니다. 고가이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최근 세계적으로 유명한 명품업체들이 동물 모피 사용 중단을 선언하고 있습니다. 휴고 보스와 아식스, 매쉬 홀딩스가 '퍼 프리(free) 캠페인'에 참여한 데 이어 아르마니와 구찌도 모피 사용 중단을 결정했습니다. 유명 패션 잡지 '보그 파리'도 동참했습니다. 화보를 통해 모피 사용의 심각성을 알리며 사회적 관심을 유도했습니다. 유
2017-10-15 19:00:00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rqoXsoIjsl5Qg7JmcIOydtOumrCDsubTrhoDrnbzsnKA/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명절엔 왜 이리 카놀라유?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얼마 전 추석이었죠. 명절에는 전과 같은 부침요리를 많이 합니다. 그래서 설과 추석이 있는 1분기와 3분기에 가정용 식용유 판매액이 높아집니다. 여러 식용유 중에서도 특히 카놀라유 소비가 급증한다고 하는데요.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명절에는 카놀라유의 매출 점유율이 51%가 넘습니다. 이유는 건강한 프리미엄유로 입소문이 났기 때문입니다. 카놀라유에는 불포화지방산과 오메가3 지방산 함량이 높아 심장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판매가 증가한 겁니다. 명절음식 가운데 기름
2017-10-11 19:00:00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sp5Hsl5AgVFYg7JeG64qU642wIOyImOyLoOujjOulvCDrgrTslbztlZjrgpjsmpQ=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집에 TV 없는데 수신료를 내야하나요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대부분의 가정은 매달 2500원씩 텔레비전(TV) 수신료를 냅니다. 1년이면 3만원입니다. 집에 TV가 없어서 TV를 볼 수 없는데도 수신료를 내야 할까요? 방송법 시행령에 따르면 TV수상기를 소지하고 있는 경우 소유자가 한국전력에 신고·등록해야 합니다. 만약 집에 수상기가 있음에도 신고하지 않은 경우 한전 또는 지정된 자가 그 사실을 확인해 등록하게 돼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한전과 KBS는 모든 주택에 TV수상기가 설치돼 있다는 가정 하에 전기요금 안에 TV수신료를 포함해 부과하고 있습니
2017-10-09 19:00:00
4oCL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stpTshJ0g7KeV6rKA64uk66asIOyeh+uKlCDsnoTsi5zqs7XtnLTsnbwg7JmcPw==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추석 징검다리 잇는 임시공휴일 왜?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다음달 2일은 임시공휴일입니다. 임시공휴일 지정으로 이번 추석 연휴에는 최장 10일까지 쉴 수 있게 됐습니다. 임시공휴일은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에 따라 정부가 수시로 지정하는 공휴일입니다. 필요에 따라 국무회의의 심의와 의결을 통해 결정됩니다. 국가 기관과 지방자치단체의 기관, 공공기관 등 관공서는 법적 효력으로 인해 임시공휴일에 의무적으로 휴무입니다. 이에 반해 일반 기업은 쉬기도 하고, 평소처럼 일을 하기도 합니다. 관공서와 달리 일반 기업은 근로기준법을 적용받기 때
2017-09-27 19:00:00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로또가 꽝이어도 뿌듯하다고?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로또는 직장인과 서민들의 삶의 낙 가운데 하나입니다. 로또가 당첨이 될 수 있을 것이란 희망으로 일주일을 버틴다는 우스갯소리도 있습니다. 매주 로또를 구매하지만 일등에 당첨되는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 그럼에도 대부분 사람들은 기쁜 마음으로 로또를 구입하고 있습니다. 로또 구입비 일부가 좋은 일이 사용되기 때문입니다. 로또는 한 게임당 1000원입니다. 이 중 500원은 당첨금으로 사용되고 복권기금에 420원, 판매점 수수료로 55원, 사업운영 수수료에 20원, 추첨방송·복권유통에 5원
2017-09-25 19:00:00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quLDsl4Xrk6TsnbQg7IOB7J6l7J2EIOq6vOumrOuKlCDsnbTsnKDripQ=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기업들이 상장을 꺼리는 이유는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기업은 크게 상장기업과 비상장기업으로 나뉩니다. 기업이 상장을 하게 되면 여러 장점이 있습니다. 금융기관을 통해 자금조달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유상증자를 통해 필요한 자금을 직접 마련할 수 있게 되기 때문입니다. 지분을 통한 이익 실현도 수월해집니다. 비상장 회사는 주식을 팔고 싶어도 매매할 사람을 찾기 쉽지 않습니다. 찾았다고 해도 거래가 성사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에 반해 상장기업의 주식은 유가증권시장(코스피) 또는 코스닥시장에서 투자금을 보다 쉽게 회수할 수 있습
2017-09-25 06:00:00
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qsr3ssKgg7Zic7YOdIOydtOugh+qyjOuCmD8=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경차 혜택 이렇게나?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경차에는 각종 혜택이 주어집니다. 소위 경차는 작고, 가볍고, 기름이 많이 소비되지 않는 차로 여겨집니다. 가격, 크기, 배기량 등 모든 게 작습니다. 정부는 경차에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차량을 구매할 때 등록세(5%)와 취득세(2%)가 모두 면제됩니다. 또 특별소비세, 개별 소비세, 교육세, 혼잡 통행료 등도 제해줍니다. 이 같은 세금뿐 아니라 고속도로를 이용할 때 내야 하는 통행료는 50% 할인됩니다. 환승주차장 및 공영주차장 할인, 보험료 할인을 비롯해 승용차 10부제도 제외됩니다
2017-09-20 19:00:00
4oCL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rtoDrtoDqsIAg7ZWo6ruYIOuztO2XmCDqsIDsnoXtlZjrqbQg7ZWg7J247J2EPw==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부부가 함께 보험 가입하면 할인을?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금융상품 중에는 아는 사람만 받을 수 있는 숨겨진 할인 혜택들이 있습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은행·카드·보험 등 금융기관과의 거래는 같은 곳에서 하는 게 여러모로 유리합니다. 보험사에선 부부가 함께 특정 보험상품에 동시에 가입하면 보험료의 1~10%를 할인해 줍니다. 여행자보험, 실손의료보험, 상해보험, 운전자보험 등 일부 상품에 해당합니다. 또 모든 보험사에서 할인되는 건 아니므로 가입 전 확인이 필요합니다. 주거래은행을 같은 곳으로 하는 것도 금리우대, 수수료 면
2017-09-18 19:00:00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