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의 발견

기사 425

W+ycoOuMgOq4uOydmCDtj6zthqDrrLTruYRdIO2PreyXvOyXkCDsp4DsuZwg7JeQ67KE656c65OcIOuPmeusvOuTpOydtCDsl6zrpoTsnYQg67O064K064qUIOuwqeuylQ==
[유대길의 포토무비] 폭염에 지친 에버랜드 동물들이 여름을 보내는 방법
(용인=아주경제) 유대길 기자 = 강원과 영남지역으로 폭염주의보가 내려지며 전국이 30도를 웃도는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경기도 용인시 에버랜드 동물원의 동물들이 각양각색 다양한 방법으로 더위를 피하고 있다. 기상청은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낮 최고기온이 전국에 28∼33도를 보이겠다. 폭염특보가 내려진 강원과 영남 내륙지방은 32∼33도, 서울은 31도까지 오르겠다"고 예보했다. [사진=유대길 기자]
2018-06-23 00:10:00
W+yXrO2WieqwgOuwqeyXlCDsl4bripQg7IS47IOBXSDrs7TsnbTsvafsnZgg66y06rKM
[여행가방엔 없는 세상] 보이콧의 무게
※ '여행가방엔 없는 세상(여행.세)'은 몰라도 상관은 없지만 알아두면 여행이 더 재미있어지는 세상 이야기를 전달하는 코너입니다. [사진=아일랜드 서부 킬라니 주] #. 거부 운동 또는 불매 운동을 뜻하는 '보이콧(boycott)'. 일상에서 한번쯤 접해봤을 겁니다. 자주 사용되는 단어이다 보니 경계감도 그다지 없고 평범함마저 느껴지는데요, 그 유래를 살펴보면 다소 가슴 아픈 메시지와 마주치게 됩니다. #. 영국 식민 통치 시절인 19세기. 아일랜드 서부에 있는 마요 주에 찰스 보이콧(Charles Boycott)이
2018-06-21 17:20:35
4oCLW+2YhOyDgeyyoOydmCDshLjquIgg7Im96rKMIOuztOq4sF3qs6DsobDshKAg65WM64+EIOyhtOyerO2WiOuNmCDshLjquIg=
​[현상철의 세금 쉽게 보기]고조선 때도 존재했던 세금
[사진 = 현상철 기자] 우리나라 세금의 역사는 고조선 때로 거슬러 올라간다. 일부 학자들은 고조선이 건국하기 이전 농경사회에서 세금과 유사한 형태가 존재했을 가능성을 제기하기도 한다. 그러나 기록이나 명확한 증거가 발견되지는 않았다. 우리나라 세금에 대한 기록은 중국 역사서에서 흔적을 찾아볼 수 있다. ‘시경(詩經)’에는 고조선이 농토를 정리해 세금을 매겼다는 기록이 있다. ‘맹자(孟子)’에 고조선이 수확의 1/20을 세금으로 징수했다는 기록이 존재한다. 맹자는 당시 고조선이 낮은 세금으
2018-06-21 15:13:02
W+yYpOyGjOydgOydmCDtj6zsiqTtirjsnodMSVZFXSDso7wgNTLsi5zqsIQg6re866y0LCDriITqtazsl5Dqsowg7KKL7J2AIOqyg+yduOqwgD8=
[오소은의 포스트잇LIVE] 주 52시간 근무, 누구에게 좋은 것인가?
- 주 52시간 근무, 누구에게 좋은 것인가? - 보유세 개편안 내일 발표, 부동산 눈치 보기 장세 - 조재현 측 “성폭행? 합의된 성관계였다” 오소은의 포스트잇LIVE는 월~금 오전 9시에 페이스북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획, 촬영, 편집, 진행: 오소은 아나운서 [사진=영상캡쳐]
2018-06-21 09:25:39
W+q4sOyekOyImOyyqV0g64iE7JuM7IScIOy5qCDrsYnsnYAg6rK97LSd6rO8IOyGoeyYgeykkSDrtoDtmozsnqU=
[기자수첩] 누워서 침 뱉은 경총과 송영중 부회장
[사진=산업부 정등용 기자] “사퇴 의사는 없습니다.” 지난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경총회관.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난 송영중 한국경영자총협회 상임부회장의 목소리에선 단호함이 묻어났다. 그러나 일주일간의 재택근무로 논란이 일었던 탓일까. 그의 얼굴 한편에선 그동안의 고민에 대한 흔적도 느껴졌다. 논란의 발단은 재택근무였다. 하지만 본질은 그 이면에 있었다. 그동안 드러나지 않았던 송 부회장과 경총 내부 간 갈등이 표면화된 것이다. 친(親) 노동계 성향으로 분류되는 송 부회장과 경영계를 대변하는
2018-06-21 06:31:45
W+yEseuPmeq3nOydmCDslYzsk7jou43snqFdIOqzvOqxsCDtlZzrr7jsl7Dtlantm4jroKgg7KSR64uoIOuVjCDslYjrs7TsnITquLAg7J6I7JeI7J2E6rmMPw==
[성동규의 알쓸軍잡] 과거 한미연합훈련 중단 때 안보위기 있었을까?
[독수리연습. 사진=AP 제공] 한미 군 당국이 오는 8월로 예정됐던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합 연습을 일시 중단한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비핵화 조치 이행을 가속하려는 유인책으로 풀이됩니다. 그런데 이를 두고 여론이 갈리고 있습니다. ‘북한도 UFG 훈련 중단에 상응하는 조치로 더욱 구체적인 비핵화 방안을 제시할 것’이라는 의견이 있고, 반대로 ‘한·미 연합 방위태세에 악영향을 미치게 된다’ 이렇게 기대와 우려가 엇갈리고 있습니다. 일각에서 불안해하는 것처럼 과거 한미연합훈련이 중
2018-06-20 19:48:31
4oCLW+yehOyVoOyLoCDquLDsnpDsnZggMzDstIgg6rK97KCc7ZWZXSDsl5DslrTsu6jsnYQg7Lyc66m0IOyXsOu5hOqwgCDrgpjruaDsp4jquYw/
​[임애신 기자의 30초 경제학] 에어컨을 켜면 연비가 나빠질까?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요즘 날이 더워서 에어컨을 켜지 않고선 운전하기가 어렵습니다. 에어컨을 켜면 자동차 연비가 나빠진다, 힘이 떨어진다 등의 이야기가 있는데 이게 사실일까요? 우선 자동차 에어컨을 작동하면 연료가 더 빨리 줄어드는 게 사실입니다. 차량 에어컨은 차 내부의 덥고 습한 공기를 빨아들여서 차갑게 바꿔주는 원리입니다. 얼마나 강하게 켜느냐는 상관없고 얼마나 오래 작동하냐에 따라 영향을 받습니다. 때문에 짧은 시간 내에 차 안의 온도를 낮추는 것이 계속 틀어두는 것보다 연료 소모가 적겠죠?
2018-06-20 19:00:00
W+uCoOynnCDsho0g7J207JW86riwXSAmcXVvdDvqtoHqtpDsl5Ag6riw66aw7J20IOyCtOyVmOuLpOqzoD8mcXVvdDsg7LC96rK97JuQIOq4sOumsOydmCDsobHrs7Q=
[날짜 속 이야기] "궁궐에 기린이 살았다고?" 창경원 기린의 족보
[사진=아이클릭아트] 2014년 6월 21일. 국제기린보호협회(GCF)는 이날을 '세계 기린의 날'로 지정했다. 1년 중 낮의 길이가 가장 긴 하지(夏至)에 지구에서 가장 목이 긴 동물의 멸종 위기를 알리기 위해서다. 지난 30년 동안 아프리카 대륙의 야생 기린 개체수는 40% 가까이 감소했다. 무분별한 밀렵과 서식지 파괴가 원인이다. 북부기린의 경우 현재 약 5000마리에 불과하다. 서울대공원 동물원이 '6월의 동물'로 그물무늬기린을 선정한 것 또한 마찬가지 이유다. 서울동물원은 전신인 창경원 시절 국내 최초로 기
2018-06-20 14:00:00
W+yVhOyjvOuPmeyYgeyDgV3rhJPsnYAg6rO16rCELCDsooDrjZQg7Jes7Jyg66Gt6rKMIOymkOq4tOuLpCEg7ZWY7J207JuQIOybjO2EsOyblOuTnCA=
[아주동영상]넓은 공간, 좀더 여유롭게 즐긴다! 하이원 워터월드
하이원 워터월드가 오는 7월 개장한다.[사진=기수정 기자] 사계절 복합리조트의 완성을 알릴 하이원리조트(대표 문태곤)의 ‘워터월드’가 오는 7월 개장한다. 현재 막바지 작업에 한창인 하이원 워터월드는 대형 야외 파도풀을 포함해 실내외 9종의 풀과 7종의 슬라이드 등 모두 16가지 어트랙션 외에 스파 시설 14개 등을 갖췄다. 실내공간의 경우 국내 워터파크 중 가장 큰 규모(2만5024㎡, 약 7570평)로 설계됐다. 넓은 면적을 조금 더 여유롭게 즐길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하이원 워터월드는 동시 수용인원을
2018-06-20 13:00:00
W+2VtOyZuO2IrOyekCBBQkNdIOywqOydtOuCmCDrqoXtkojsi5zsnqXigKbkuK0g7Jes7ISx7J20IOydtOuBiOuLpA==
[해외투자 ABC] 차이나 명품시장…中 여성이 이끈다
중국 경제성장률 추이. [그래픽=김효곤 기자] "중국 여성의 소비 패턴을 주목하라." 중국 명품산업을 관통하는 키워드는 여성이다. 중국의 여성 구매력 상승이 명품 수요를 증가시킨다는 얘기다. 중국의 소비시장 규모는 2016년 30조 위안(약 5000조원)을 넘어섰다. ◆명품시장 中 비중…2025년 44%로 증가 전망 2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글로벌 컨설팅 기업 '맥킨지'는 2016년 32%에 그쳤던 명품 시장 내 중국 비중이 오는 2025년 44%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글로벌 명품시장은 2003∼2007년
2018-06-20 09:45:38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