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6rWt64K0IOy1nOy0iCBQR0Eg64yA7ZqMIOKAmENK7Lu14oCZIOqwnOunieKApuKAmOyEuOqzhOydmCDrs4Trk6TigJkg7KCc7KO87JeQIOucrOuLpA==
국내 최초 PGA 대회 ‘CJ컵’ 개막…‘세계의 별들’ 제주에 뜬다
[출전 선수들의 한글 이름을 새긴 CJ컵 트로피. 사진=CJ/연합뉴스 제공] [저스틴 토마스(왼쪽)와 잰더 슈펠레. 사진=AP 연합뉴스 제공] 세계 최고의 남자 골프 스타들이 낯선 제주도에 뜬다. 아름다운 제주의 뒤에 숨겨진 강한 바람과 한라산 그린 착시 현상을 이겨낼 최고의 선수를 가리는 자리다. 사상 최초로 한국에서 열리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CJ컵@나인브릿지(이하 CJ컵)’가 19일부터 나흘간 제주 나인브릿지 골프클럽(파72)에서 대단원의 막을 올린다. PGA 투어 정규대회가 국내에서
2017-10-17 00:10:00
4oCL67CV7IS466asLCDsl6zsnpDqs6jtlIQg6rWt6rCA64yA7ZWt7KCEIOuqheyYiCDsobDsp4HsnITsm5DsnqUg7JyE7LSJ
​박세리, 여자골프 국가대항전 명예 조직위원장 위촉
[ UL 인터내셔널 크라운 명예 조직위원장으로 위촉된 박세리(가운데)가 16일 오전 인천시 연수구 인천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에서 열린 여자골프 국가대항전 '2018 UL 인터내셔널 크라운' 기자간담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키스 윌리엄스 UL 회장, 박세리. 마이클 완 LPGA 커미셔너.사진=연합뉴스 제공] 박세리(40)가 국내에서 최초로 열리는 여자골프 국가대항전 ‘UL 인터내셔널 크라운’의 명예 조직위원장으로 활동한다. 박세리는 16일 인천 송도의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2017-10-16 15:18:48
4oCL4oCY7ZWY64KY7J2A7ZaJIOyxlO2UvOyWuOyLrSDsmrDsirnigJkg6rOg7KeE7JiBLCDshLjqs4Trnq3tgrkgMjHsnITroZwg4oCY7IiY7KeBIOyDgeyKueKAmQ==
​‘하나은행 챔피언십 우승’ 고진영, 세계랭킹 21위로 ‘수직 상승’
[1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 골프앤리조트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한 고진영이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한 고진영의 세계랭킹이 수직 상승했다. 고진영은 16일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지난주보다 12계단 상승하며 21위를 기록했다. 고진영은 지난 1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에서 끝난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2017-10-16 14:38:00
4oCL4oCYTFBHQSDsp4Htlokg7ZaJ7Jq04oCZIOqzoOynhOyYgSwg64K064WEIOe+jiDsp4Tstpwg7ZWg6rmMPyDrp5DquYw/
​‘LPGA 직행 행운’ 고진영, 내년 美 진출 할까? 말까?
(왼쪽부터) 고진영, 박성현, 전인지의 보이지 않는 전쟁.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대회본부] 3만명의 엄청난 갤러리에 둘러싸인 마지막 18번 홀(파5) 그린 위.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평정한 박성현(24)과 지난해 LPGA 투어 신인왕 전인지(23)가 차례로 퍼팅을 마친 뒤 고진영(22)이 생애 첫 LPGA 투어 우승 퍼팅을 위해 나섰다. 첫 번째 퍼팅은 빗나갔지만, 우승은 고진영의 차지였다. 고진영은 그토록 바라던 첫 우승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침착했다. 전인지, 박성현, 캐디와 포옹을 나누는 사이
2017-10-16 13:22:59
J+yasOyKuScg6rOg7KeE7JiBIOKAnExQR0Eg7Yis7Ja0IOynhOy2nCwg7YyAwrfrtoDrqqjri5jqs7wg7IOB7J2Y7ZWY6rKg64uk4oCd
'우승' 고진영 “LPGA 투어 진출, 팀·부모님과 상의하겠다”
[ 1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 골프앤리조트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한 고진영이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미국프로골프(LPGA)투어 KEB 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한 고진영(22)이 미국 투어 진출에 대한 신중한 입장을 전했다. 고진영은 1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6316야드)에서 열린 LPGA투어 KEB 하나은행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치며 최종합계 19언더
2017-10-15 17:38:37
4oCLICDigJhMUEdB7Yis7Ja0IDLsirnigJkg67CV7ISx7ZiEIOKAnOqzoOynhOyYgSwg66+46rWt7JeQ7ISc64+EIOyemO2VoCDshKDsiJjigJ0=
​ ‘LPGA투어 2승’ 박성현 “고진영, 미국에서도 잘할 선수”
[박성현 사진=연합뉴스 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를 거쳐 올 시즌 미국프로골프(LPGA) 투어에 진출해 2승을 기록 중인 박성현이 고진영의 경쟁력에 높은 점수를 줬다. 박성현은 1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6316야드)에서 열린 LPGA투어 KEB 하나은행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치며 최종합계 17언더파 271타로 고진영(19언더파 269타)에 이어 준우승을 차지했다. 2017 KEB 하나은행 최종라운드는 챔피언조는 흥미로웠다. 2016 LPGA 투어 신인왕 전인지, 2017 LPGA 투어에서
2017-10-15 17:05:14
4oCL6rOg7KeE7JiBLCBLRULtlZjrgpjsnYDtlokg7LGU7ZS87Ja47IutIOyasOyKuS4uLkxQR0Eg7Yis7Ja0IOynge2WiSDti7DsvJMg7ZqN65Od
​고진영,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우승...LPGA 투어 직행 티켓 획득
[고진영 사진=KLPGA 제공] 고진영(22)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직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고진영은 1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6316야드)에서 열린 LPGA투어 KEB 하나은행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치며 최종합계 19언더파 269타로 1위를 차지하며 우승 상금 30만 달러의 주인공이 됐다. 우승으로 세계랭킹 1위 등극을 노렸던 박성현은 17언더파 271타를 마크하며 준우승을 차지했고, 단독 3위는 16언더파 272
2017-10-15 16:38:49
4oCL67CV7ISx7ZiEIOKAnOuCnCDsnqXtg4DsnpDrj4Qg7JWE64OQ4oCd4oCm7JeU7KCkIOyduCDrs7Tqs6Ag6rmc7KedIOuGgOuegCDsgqzsl7A=
​박성현 “난 장타자도 아냐”…엔젤 인 보고 깜짝 놀란 사연
[박성현. 사진=연합뉴스 제공] “나는 장타자의 ‘장’자도 꺼내면 안 되겠더라.” 지난 8월 캐네디언 퍼시픽 위민스 오픈 이후 박성현(24)은 깜짝 놀랐다. 동반 라운드를 펼친 엔젤 인(미국)의 샷을 보고 난 뒤다. 장타자로 유명한 박성현마저 놀라게 한 이유는 뭐였을까. 박성현은 13일 인천 스카이72 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3타를 줄이는데 그쳐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를 적어내 선두 자리를 내주고 2위로 한 계단 내려
2017-10-13 18:04:12
4oCL4oCY7J2067KI7JeUIOyasOyKuT/igJkg7KCE7J247KeAIOKAnOyDtyDsoovslYTsoLjrj4Qg66y47KCc4oCm7ZWA7J20IOyekOq+uCDrs7Tsl6zigJ0=
​‘이번엔 우승?’ 전인지 “샷 좋아져도 문제…핀이 자꾸 보여”
[전인지의 티샷. 사진=연합뉴스 제공] 전인지(23)가 올해 5차례 준우승 아쉬움 뒤 또 한 번 우승 기회를 잡았다. 우승 경쟁 상대는 고국에서 만난 박성현(24)과 고진영(22)이다. 전인지는 13일 인천 스카이72 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보기 1개를 묶어 7언더파 65타를 쳤다.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를 적어낸 전인지는 2언더파에 그쳤던 첫날 공동 16위에서 공동 2위까지 껑충 뛰어올랐다. 11언더파 133타로 단독 선두에 오른 에인절 인
2017-10-13 17:12:54
6rmA7J246rK9LExQR0HtiKzslrQgS0VC7ZWY64KY7J2A7ZaJIOyxlO2UvOyWuOyLrSDquLDqtow=
김인경,LPGA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기권
[김인경. 사진=연합뉴스 제공] 고국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1라운드 조 편성 푸대접 논란에 휩싸였던 김인경(29)이 결국 2라운드를 앞두고 기권을 결정했다. 기분이 몹시 상할만했다. 김인경은 13일 인천 스카이72 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 시작에 앞서 경기위원회에 기권 의사를 밝혔다. 공식적인 기권 이유는 복통이다. 김인경은 이번 대회에서 신경이 예민했다. 경기위원회가 정하는 1라운드 조 편성에서 푸대접 논란에 휩싸였기 때문. 김인경은 올해 LPGA
2017-10-13 15:11:29
4oCL6rWs66aEIOq0gOykkeuPhCDsppDquLDripQg4oCY64Ko64us65284oCZ4oCm67CV7ISx7ZiEIOKAnOyasOyKuSDsmpXsi6wg7JWE7KO8IOy7pOyalOKAnQ==
​구름 관중도 즐기는 ‘남달라’…박성현 “우승 욕심 아주 커요”
[밝은 표정으로 인터뷰하는 박성현. 사진=연합뉴스 제공] [동반 라운드를 펼친 (왼쪽부터)렉시 톰슨, 유소연, 박성현. 사진=연합뉴스 제공] 12일 개막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이 열린 인천 스카이72 골프클럽 오션코스에는 평일에도 불구하고 구름 관중이 몰렸다. 이날 집계된 관람객은 5772명으로 16회째를 맞는 이 대회 1라운드 관중 역대 최고 기록이다. 세계 톱랭커들이 모두 출전한 대회에서 직접 선수들을 보기 위해서다. 가장 많은 갤러리를 몰고 다닌 조는 단연 오전 마지막
2017-10-12 17:56:28
67CV7ISx7ZiELCBMUEdBIO2VmOuCmOydgO2WiSDssZTtlLzslrjsi60gMVIg4oCY7JmE67K94oCZ4oCm6rmA66+87ISgwrfsnbTrr7zsp4DsmYAg4oCY6rO164+Z7ISg65GQ4oCZ
박성현, LPGA 하나은행 챔피언십 1R ‘완벽’…김민선·이민지와 ‘공동선두’
[박성현의 아이언 샷. 사진=연합뉴스 제공] 박성현(24)이 국내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첫날 보기 없는 쾌조의 샷 감을 보이며 공동선두로 출발을 했다. 박성현은 12일 인천 스카이72 골프클럽 오션코스(파72·6316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잡아내 6언더파 66타를 쳤다. 완벽한 경기력으로 리더보드 최상단에 이름을 올린 박성현은 국내파 김민선(22)과 호주 교포 이민지(21)와 함께 공동선두로 나섰다. 전반에 2타를 줄인
2017-10-12 17:05:34
4oCL6rCV7ISx7ZuILCBDSU1CIO2BtOuemOyLnSAxUiDqs7Xrj5kgOOychC4uLuyEoOuRkOyZgCAz7YOAIOywqA==
​강성훈, CIMB 클래식 1R 공동 8위...선두와 3타 차
[강성훈 사진=AP 연합뉴스 제공] 강성훈(30)이 말레이시아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CIMB 클래식(총상금 7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공동 8위에 오르며 우승 경쟁에 뛰어들었다. 강성훈은 12일 말레이시아 TPC 쿠알라룸푸르(파72·7005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1개를 기록하며 5언더파 67타로 공동 8위에 이름을 올렸다. 8언더파 64타를 치면서 단독 선두에 나선 카메론 스미스(호주)와는 3타 차이다. 2017-18시즌 두 번째 대회인 CIMB클래식은 아시아 스윙의 첫 번째 대회다. PGA투어
2017-10-12 16:53:34
4oCL7YOA7J206rGwIOyasOymiCwg67O16reAIOyLnOuPmT/igKZTTlPsl5Ag65iQIO2SgOyKpOycmSDsmIHsg4Eg6rO16rCc
​타이거 우즈, 복귀 시동?…SNS에 또 풀스윙 영상 공개
[타이거 우즈. 사진=AP 연합뉴스 제공]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소셜 미디어에 자신의 스윙 영상을 또 공개했다. 이번에는 풀스윙 하는 아이언샷이다. 우즈는 11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아이언으로 풀스윙 하는 장면을 올렸다. 우즈는 지난 8일에도 자신의 SNS에 풀스윙하는 슬로 모션 영상을 게시했다. 이번 영상은 미국 캘리포니아 몬터레이 페닌슐라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타이거 우즈 인비테이셔널’ 행사에서 찍은 것이다. 이 영상에서
2017-10-11 15:44:02
JzF+M+ychCcg4oCL67CV7ISx7ZiEwrfsnKDshozsl7DCt+2GsOyKqCwgS0VC7ZWY64KY7J2A7ZaJIOyxlO2UvOyWuOyLreyEnCDigJjsp4TqsoDsirnrtoDigJk=
'1~3위' ​박성현·유소연·톰슨,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서 ‘진검승부’
[박성현 사진=연합뉴스 제공] 여자골프 세계랭킹 1~3위인 유소연(27), 박성현(24), 렉시 톰슨(22·미국)이 인천에서 진검승부를 펼친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이 오는 12일부터 나흘간 인천 스카이72 골프앤리조트 오션코스에서 열린다. 올 시즌 LPGA 투어가 여섯 대회를 남겨 놓고 있는 가운데,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상위권 경쟁이 펼쳐지고 있다. 유소연, 박성현, 렉시 톰슨이 하나 뿐인 여왕의 자리를 놓고 경쟁하고 있다. 한국을 시작으로 타이완, 말레이시아,
2017-10-10 00: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