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Yq465+87ZSELCAi67aB7ZWc6rO87J2YIO2YkeyDgeyLnOuPhOuKlCDsi5zqsITrgq3ruYQiIC4uIO2LuOufrOyKqCDrjIDtmZTroaAg7J6g7J6s7JuMIA==
트럼프, "북한과의 협상시도는 시간낭비" .. 틸러슨 대화론 잠재워
트럼프 국빈 방중 앞두고 만난 틸러슨과 왕이 (베이징 AP=연합뉴스) 중국을 방문 중인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이날 회담에서 왕 부장은 "현재 양국 관계는 전반적으로 긍정적인 기류"라며 곧 있을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중국 국빈방문은 "양국 관계에 주요한 사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틸러슨 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방중 준비를 위해 중요한 일을 시작하는 것이 기대된다"고 화
2017-10-02 08:28:34
7Yu465+s7Iqo6rO8IOunjOuCnCDsi5zsp4TtlZEgIuustOyKqCDsnbTslbzquLAg64KY64i064KY4oCmIg==
틸러슨과 만난 시진핑 "무슨 이야기 나눴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9월 30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중국을 방문 중인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 30일 베이징에서 회동했다. 회동에서는 오는 11월로 예정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국빈방문과 북핵문제 등 양국 현안이 주요 의제로 논의됐다고 중국 국영중앙(CC)TV 등이 이날 보도했다. 중국 외교부도 이날 웹사이트에 시 주석과 틸러슨 장관과 회동 내용을 간략하게 전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시
2017-10-01 08:47:12
7KSR6rWtICfsoJXsuZjsiqTtg4AnIOyRqOygleywqOydtCDrqrDrnb3igKbruYTrpqwg7ZiQ7J2YIOyMjeqwnCDsspjrtoQ=
중국 '정치스타' 쑨정차이 몰락…비리 혐의 쌍개 처분
쑨정차이 간단 이력[자료=아주경제DB] 중국의 유력한 차기 지도자로 꼽혔으나 비리혐의로 낙마한 쑨정차이(孫政才) 전 충칭시 서기가 결국 당적과 공직을 모두 박탈당하는 쌍개(雙開) 처분을 받았다. 지난 7월 중순 쑨 전 서기가 충칭시 당서기에서 해임되고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진지 두 달여 만이다. 공산당 중앙기율검사위원회는 9월 29일 쑨 전 서기에 대한 조사과정에서 쑨 전 서기가 직권을 이용한 사적 이익 취득, 본인과 가족을 통한 거액의 뇌물 수수, 인사 비리, 조직 기밀 유출 등 당의 기율과
2017-10-01 08:18:04
7Yu465+s7IqoICwgIuWMl+qzvCAyLTPqsJwg64yA7ZmUIOyxhOuEkCDsl7TslrTrkZDqs6Ag7J6I64ukIiA=
틸러슨 , "北과 2-3개 대화 채널 열어두고 있다"
中 방문길 틸러슨 美국무 "北문제 테이블 위에 오를 것" (워싱턴DC AP=연합뉴스) 미국의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은 28일(현지시간)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해 중국이 더 할 수 있는 조치가 무엇이냐'는 기자들 질문에 "중국 방문 때 북한 핵ㆍ미사일 문제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중국 방문길에 오르는 틸러슨 장관은 또 중국 방문의 최우선 안건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중요한 (중국) 방문을 준비하고 있으므로 (대통령의) 방중 의제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2017-09-30 23:37:08
7KSR6rWtIOyDgeustOu2gCwg67aB7ZWcIOq4sOyXhSAxMjDsnbwg64K0IO2PkOyHhCDrqoXroLk=
중국 상무부, 북한 기업 120일 내 폐쇄 명령
[사진=연합/AP] 중국 상무부가 북한이 설립한 일부 기업에 대해 120일 내 폐쇄할 것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중국 상무부는 28일 홈페이지 공고를 통해 중국에 설립된 북한의 개인 혹은 단체의 조인트 벤처, 합자회사, 외자기업에 대해 120일 내 폐쇄를 통보했다고 밝혔다. 해외에 설립한 북중 합작기업 등도 폐쇄 대상이다. 지난 12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에서 통과된 2375호 대북제재 결의안 18조에 의거한 결정으로 각 성(省) 당국이 이에 대한 감독과 정책 집행을 담당한다는 설명이다. 시한은 안보리 결의안
2017-09-28 19:03:45
7KO867aBIOykkeq1reuMgOyCrOq0gCDqta3qsr3soIgg66as7IWJ7IWY7JeQIOyZuOustOu2gOyDgSDssLjshJ0=
주북 중국대사관 국경절 리셉션에 외무부상 참석
평양에서 개최된 중국 국경절 리셉션.[사진=인민망 캡쳐] 북한 리길성 외무부상이 평양 주재 중국 대사관이 주최한 중국 68주년 국경절 기념행사에 참석했다. 주북한 중국대사관은 지난 26일 저녁 평양 양각도호텔에서 국경절 리셉션행사를 진행했다고 인민망이 28일 전했다. 행사에는 리길성 북한 외무부상을 비롯한 북한 측 관계자와 평양 주재 각국 공관 및 국제기구 대표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중국 측에서는 리진쥔(李進軍) 주북 중국 대사를 포함해 중국 외교관들, 재북 화교 대표, 중국 유학생 대표, 북한 주
2017-09-28 11:50:56
7LqQ66as656MIO2Zjey9qeuPheumve2ZnOuPmSDqsJXqsr3sobDsuZgg7JiI6rOg
캐리람 홍콩독립활동 강경조치 예고
캐리람 홍콩 행정장관.[사진=신화통신] 홍콩 캐리람(林鄭月娥·60) 행정장관이 홍콩내 독립활동을 강력히 단속하겠다고 경고했다. 람 행정장관은 26일 기자회견에서 "홍콩에서는 홍콩독립세력이 활동할 공간이 없다"며 홍콩 사회 각계에 이를 극력 저지할 것을 촉구했다고 대만중앙통신사가 27일 전했다. 람 행정장관은 "홍콩은 중국의 특별행정구이며 1국양제(一國兩制)'하에 있기 때문에 '홍콩 독립'을 용인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홍콩의 독립이 홍콩의 발
2017-09-27 12:16:17
4oCL67aB7ZWc7ISd7YOEIOyImOyeheyViO2VnOuLpOuNmCDspJHqta0g7IiY7J6F7J6s6rCc
​북한석탄 수입안한다던 중국 수입재개
지난 2월 북한산 석탄의 수입 중단을 선언했던 중국이 석탄수입을 재개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해관총서(관세청)의 국가별 수출입통계에 따르면 중국은 지난달 북한으로부터 1억3814만 달러 규모의 163만6591t의 석탄을 수입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중국철광석망이 27일 전했다. 이는 중국 상무부가 지난 2월19일 북한산 석탄 수입을 올해 연말까지 전면 중단하기로 한 이후 5개월만에 북한산 석탄 수입을 재개한 것이다. 특히 8월 석탄 수입량은 지난 2월 수입금지 중단 조치전 6개월간 월평균 수입량에 상당한다.
2017-09-27 12:04:58
7KSR6rWtIDE57LCoIOuLueuMgO2ajCDslZ7rkZDqs6AuLi7si5zsp4TtlZEgIuykkeq1reydmCDqv4gg7JyE7ZW0IOqzhOyGjSDrtoTtiKztlZjrnbwiIA==
중국 19차 당대회 앞두고...시진핑 "중국의 꿈 위해 계속 분투하라"
25일 시진핑 중국 주석을 비롯해 리커창 총리 등 7인 상무위원이 18차 당대회 이후 5년간 성과를 요약해 정리한 '갈고 닦아 전진한 5년' 베이징 전시회장을 찾았다. [사진=신화통신] 향후 5년간 중국 지도부와 나아갈 길을 결정하는 공산당 19차 전국대표대회(19차 당대회)를 앞두고 시진핑(習近平) 주석이 '중국몽(中國夢·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실현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 경주할 것을 강조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사의 보도에 따르면 시 주석은 25일 베이징전람관(北京展覽館)에서 열린 &#
2017-09-26 10:50:44
Iu2KuOufvO2UhCDrsKnspJEsIOustOyXreqwiOuTsSDsnbTsiogg7IKw7KCBIiDspJHqta0g67Cp66y47ZWcIOuvuOq1rSDsg4HrrLTsnqXqtIAg
"트럼프 방중, 무역갈등 이슈 산적" 중국 방문한 미국 상무장관
리커창 총리가 25일 베이징 중난하이에서 윌버 로스 미국 상무장관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사진=중국정부망]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11월 방중, 무역갈등 고조 등 미·중 양국간 이슈가 산적한 가운데 윌버 로스 미국 상무장관이 24~25일 중국을 방문해 리커창(李克强) 중국 총리와 만났다. 25일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리커창 총리는 이날 오후 베이징(北京) 중난하이(中南海)에서 로스 장관과 만나 미·중 양국간 경제 무역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리 총리는 "중·미 양국은 상호
2017-09-26 07:48:57
64yA66eM64+EIOqwnO2XjCDrsJzsnZjigKbssKjsnbTsnonsm5Ag7LSd7Ya1ICLslpHslYjqtIDqs4Qg7IOIIOuwnOyghOuqqOuNuCDrqqjsg4ntlbTslbwi
대만도 개헌 발의…차이잉원 총통 "양안관계 새 발전모델 모색해야"
차이잉원 대만 총통[사진=아주경제DB]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이 24일 민진당 전당대회에서 개헌을 화두로 던졌다. 이를 두고 ‘하나의 중국’을 인정하지 않는 차이 총통이 대만 독립을 추진하기 위해 개헌을 추진하는 게 아니냐는 해석도 나온다. 25일 홍콩 명보에 따르면 차이 총통은 전날 타이베이 위안산 호텔에서 열린 민진당 전국당원대표대회에서 당 주석 자격으로 참석해 한 연설에서 개헌의 필요성을 언급하며 외교 및 국제참여, 지역안보 및 양안(兩岸·중국 대륙과 대만), 국방, 자유인권,
2017-09-25 15:55:28
W+2Kue2MjOybkOyKpO2OmOyFnF3spJHqta0gMTnssKgg64u564yA7ZqMIOq0gOyghO2PrOyduO2KuA==
[특파원스페셜]중국 19차 당대회 관전포인트
지난 2012년 개최됐던 18차 당대회.[사진=신화통신] 오는 10월 18일 중국 베이징에서는 중국공산당 제19차 전국대표대회(당대회)가 개최된다. 당대회는 5년에 한번씩 개최되며, 새로운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를 구성한다. 당대회에서 탄생하는 중앙위원회는 선출을 통해 공산당 내 최고 의결기구인 중앙위 상무위원회와 정치국회의를 구성한다. 또한 당대회에 참석하는 공산당 전국대표들은 당 총서기로부터 지난 5년간의 업무보고를 청취하며, 향후 5년의 비전을 심사한다. 그러니 당대회를 통해 중국의 권력구조 변화를 엿볼
2017-09-25 11:25:32
64yA67aBIOy0iOqwleqyvSDnvo7sl5Ag7J2064GM66CkIOS4reuPhCDsoJzsnqzqsJXtmZQsIOyErOycoOq4iOyImOyXkCDquIjsnLXsoJztlZzquYzsp4A=
대북 초강경 美에 이끌려 中도 제재강화, 섬유금수에 금융제한까지
[사진=중국 상무부] 조용성 베이징 특파원·김근정 기자 = 중국이 북한으로부터의 섬유제품 수입을 금지했고, 일부 석유제품 수출도 중단했다. 또한 북·중 간의 금융거래도 금지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북한의 경제적 타격이 클 것으로 전망된다. 그동안 대북제재에 소극적이었던 중국이지만, 미국의 잇따른 초강경 조치에 이끌려 대북제재를 강화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는 지난 11일(현지시간) 대북 석유제품 수출 제한 등이 포함된 결의 2375호를 채택했다. 이에 더
2017-09-24 13:02:28
7KSR6rWtICLrtoHtlZwg7ISd7Jyg7IiY7LacIOygnO2VnCDsi5zsnpEiLCDrjIDrtoHsoJzsnqwg67O46rKp7ZmULi4u6riI7Jy164+EPw==
중국 "북한 석유수출 제한 시작", 대북제재 본격화...금융도?
[사진=중국 상무부] 중국이 일단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가 채택한 새로운 대북제재 결의안 이행을 위한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세컨더리 보이콧을 선언하고 중국에 압력을 넣어 북한에 대한 금융제재도 시작됐다는 보도도 나왔다. 중국 상무부가 22일 저녁(현지시간) 공고를 통해 "안보리 2375호 대북제재 결의안에 따라 북한으로부터 섬유제품 수입은 물론 콘덴세이트(condensate·천연가스에 섞여 나오는 경질 휘발성 액체탄화수소)와 액화천연가스(LNG)의 대북 수출을
2017-09-24 11:04:50
Iuykkeq1rSDsmbjqtZDqs7XshLjsl5AuLiIg7Jm46rWQIOq4sOuwgOyYiOyCsCA067CwIOuKmOumrOuKlCDrjIDrp4w=
"중국 외교공세에.." 외교 기밀예산 4배 늘리는 대만
올해초 중남미를 순방한 차이잉원 대만 총통(오른쪽)이 온두라스 수도 테구시갈파에서 오를란도 에르난데스 온두라스 대통령과 회동했다. [사진=AP연합뉴스] 중국의 외교적 공세에 밀려 수교국을 잃는 수난을 겪고있는 대만이 내년 외교 기밀예산을 지난 해보다 네 배 가까이 늘리기로 했다. 대만 외교부가 최근 입법원(의회)에 제출한 내년 예산안을 살펴보면 기밀예산에 모두 17억2000만 대만달러(약 648억원)를 배정했다. 이는 지난해 4억6000만 대만달러에서 네 배 가까이 늘어난 것이라고 홍콩 명보가 22일 보도했다.
2017-09-22 13:42:26
6IuxIOydtOy9lOuFuOuvuOyKpO2KuOqwgCDrs7gg7KSR6rWtIDE57LCoIOuLueuMgO2ajCDigJzsmZXsuZjsgrAg7Jyg7J6ELCDtm4Tqs4TsnpAg7KeA66qFIOyViO2VoOuTr+KApiI=
英 이코노미스트가 본 중국 19차 당대회 “왕치산 유임, 후계자 지명 안할듯…"
[자료=이코노미스트]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최측근인 왕치산(王岐山) 당 중앙기율검사위 서기가 내달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당 대회)에서 퇴임하지 않을 것이며, 시 주석이 2022년 연임을 위해 이번 19차 당대회에서 후계자를 지명하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영국 경제전문지 이코노미스트 산하 정보분석기관인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EIU)이 지난 13일 공개한 ‘강력한 리더, 어려운 결정(Strong leader, tough decisions)’이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통해서다. 보고서는 내달 18일
2017-09-21 14:06:22
Iue+jiDrjIDthrXroLnri7Xsp4Ag66q77ZW0IiDspJHqta0sIO2KuOufvO2UhCAn67aB7ZWcIOyZhOyghO2MjOq0tCcg67Cc7Ja4IOyasOugpA==
"美 대통령답지 못해" 중국, 트럼프 '북한 완전파괴' 발언 우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각) 유엔총회에서 '북한 완전파괴' 등 초강경 발언으로 파장을 불러일으켰다.[사진=연합/AP] 중국 관영언론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북한 완전파괴' 발언에 우려를 표하며 미국 대통령답지 못한 태도라고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각) 유엔총회에서 "미국과 동맹국을 방어해야 한다면 북한을 완전히 파괴(totally destroy)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경고해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관영 환구시보는 20일 “'북한 완전파괴'는
2017-09-20 17:24:00
7KSR6rWtIOyWuOuhoCAi67aB7ZWcIOuMgO2RnCDsnpDrpqwsIO2KuOufvO2UhCDsvZQg7JWeIi4uLifsmYTsoITtjIzqtLQnIOuztOuPhCDsnpDsoJw=
중국 언론 "북한 대표 자리, 트럼프 코 앞"...'완전파괴' 보도 자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간) 제72차 유엔총회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A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첫 유엔 데뷔전에서 북한에 대해 "완전히 파괴하겠다"는 등 파격적인 발언을 쏟아냈지만 중국 언론은 이를 크게 부각하지 않으며 보도 수위를 낮추는 모습을 보였다. 19일(현지시간) 취임 후 처음으로 세계 최대 다자외교 무대인 유엔 연단에 선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군사력에 대한 자신감을 피력하고 '완전파괴', '자살임무' '로켓맨' 등 지나치게 거침없
2017-09-20 11:26:18
IuyngOuPhOu2gCDrrLzqsIjsnbQsIOyZuOq1kOygleyxhSDrs4DtmZQiIOyjvOuqqS4uLuykkeq1rSAxOeywqCDri7nrjIDtmoztm4Qg7ZWc7KSRIOq0gOqzhOuPhCDsnqzqsoDthqAg7JiI7IOBICAg
"지도부 물갈이, 외교정책 변화" 주목...중국 19차 당대회후 한중 관계도 재검토 예상
중국 공산당 제19차 전국대표대회(전당대회)가 한달 앞으로 다가왔다. 5년마다 열리는 당 대회에서는 중국 최고지도부인 정치국 상무위원을 비롯해 정치국원·중앙위원 등 공산당 지도부가 선출되며, 공산당 당장에 대한 개정작업도 이뤄지고 향후 중국의 대내외 주요 국정운영 방향도 결정된다. 당 대회 이후 중국 새 최고지도부는 북핵과 사드 배치로 복잡해진 한·중 관계도 재검토할 것으로 예상되어 이번 중국의 '중간선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 차기 지도부 '물갈이' 차기 상무위원의
2017-09-19 15:53:28
7KSR6rWtIOuLueuMgO2ajCDspIDruYQg67CV7LCoLi4uJ+yLnOynhO2VkSDsgqzsg4EnIOuLueyepSDsp4TsnoUg67aI67CcPyAi7KKF7JeE7LmY64u5IOqzhOyGjSIgIA==
중국 당대회 준비 박차...'시진핑 사상' 당장 진입 불발? "종엄치당 계속"
시진핑 중국 공산당 총서기 겸 국가주석. [사진=신화통신] 중국이 제19차 중국 공산당 전국대표대회(19차 당대회)에서 '공산당 당장(黨章)'을 개정할 것임을 공식 발표했다. 당장은 공산당의 최고 규범으로 시진핑(習近平) 공산당 총서기 겸 국가주석의 정치 이념을 새롭게 삽입하기 위한 절차로 보인다. 중국 공산당 중앙정치국이 18일 시진핑 총서기의 주재로 회의를 열고 내달 18일 열리는 19차 당대회에서 채택할 '공산당 당정 개정안'과 '18기 중앙위원회 보고서' , '18기 중앙기율검사
2017-09-19 14:2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