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윈의 알리바바, 부동산 시장에 뛰어들다
마윈의 알리바바, 부동산 시장에 뛰어들다
세계 최대 거래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 창립자 마윈(馬雲) [사진=신화통신] 첫 주택임대 시범지구로 지정된 12개 도시 중 하나인 항저우(杭州)에서 중국 최초로 인터넷을 통한 부동산 매물·신원 정보 확인이 가능한 '스마트 주택임대 플랫폼'이 만들어진다. 왕이(網易)신문 등 중국 언론들에 따르면 지난 9일 항저우시 주택보장과부동산관리국(이하 항저우시)과 세계 최대 거래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 알리바바 산하의 즈마신용(芝麻信用)사가 공동으로 ‘스마트 주택 임대 플랫폼’을
2017-08-19 06:00:00
부동산 시장 진출 '마윈의 실험'… 본격 '신용 임대' 시대 개막
부동산 시장 진출 '마윈의 실험'… 본격 '신용 임대' 시대 개막
지난 9일, 항저우시 주택보장과부동산관리국과 알리바바, 알리바바 산하 즈마신용은 공동으로 '스마트 주택임대 플랫폼' 개설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항저우시] 간편결제 서비스 알리페이(支付寶)로 중국 결제 서비스 시장에 새 시대를 연 세계 최대 거래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의 창립자 마윈(馬雲) 회장이 중국 정부의 지원을 등에 업고 부동산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알리바바는 개방적이고 다양한 지원을 담보하는 항저우(杭州)시에 자신들이 보유한 첨단 기술과 부동산 중개업을 융합시킨 '스마트
2017-08-19 06:00:00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중국은 지금

더보기

중국어로 뉴스를 읽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