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주 동영상-부산시] 오거돈 당선인-김석준 교육감 "아이키우기 좋은 부산만들기" 협약

(부산)이채열, 박신혜 기자입력 : 2018-06-19 16:49수정 : 2018-06-19 16:49
고등학교 무상급식 확대, 공기정화장치 등 조속 추진 합의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왼쪽)과 김석준 교육감이 '아이키우기 좋은 부산만들기'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박신혜 기자]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과 김석준 교육감이 "아이키우기 좋은 부산만들기"를 위해 손을 잡았다.

19일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오거돈 당선자와 김석준 교육감이 교육협력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아이키우기 좋은 부산만들기"을 위한 첫 시동을 걸었다.
[영상 편집=박신혜 기자]
 
이번 협약은 오거돈 당선자가 날로 심각해지는 부산의 교육환경과 당면하는 교육현안들에 대해서 교육청과 함께 그 해결 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고 부산시장직 인수위는 밝혔다.

주요 협약 내용으로는 먼저 아이들의 안전, 건강, 먹거리, 교육 격차 등을 주제로 한 의제를 설정하고, 추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두 기관이 '교육협력추진단'을 조속히 구성하기로 합의했다.

또 안전한 교육환경 구축을 위해 2020년까지 교실 내에 설치 계획이었던 공기정화장치를 2019년 6월까지 조기 완료토록 지원하고, 어린이 보호구역 내 옐로 카펫 설치도 16개 기초지방단체와 협력해 2019년까지 전부 설치할 계획이다.

중학교 중학교 친환경 급식과 고등학교 무상급식의 전면화를 위한 종합적인 계획을 수립해 공동으로 추진하고, 부산시내 폐교를 활용해 지역의 자산으로 만들기 위한 방안도 함께 모색하기로 했다.

김석준 교육감은 "지금 부산은 교육의 미래를 결정하는 골든타임이다. 지난 4년 동안 이룬성과와 더 나은 발전을 위해 부산시와 아이키우기 좋은 부산만들기를 위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부산시와 협력을 강화해 우리 부산을 '교육 특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은 "엄마와 아이들이 행복한 부산을 만들기 위한 그 첫 번째가 바로 '아이키우기 좋은 부산만들기"라며 "아이들의 안전, 건강, 먹거리 등의 개선을 통해 '교육으로 다함께 행복한 부산'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