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4oCL5LitIOuypOyymOyduO2BkOuyoOydtO2EsCAxODcx6rCcIOyDgeyepeyCrCDrsLDstpw=
​中 벤처인큐베이터 1871개 상장사 배출
중국 베이징 중관춘의 처쿠카페.[사진=아주경제] 중국의 벤처인큐베이터가 현재까지 모두 1871곳의 상장기업을 배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서 개최된 중국창업인큐베이터 30주년 좌담회에서 이같은 자료가 공개됐다고 중국 과기일보가 20일 전했다. 1871곳의 상장기업들의 시가총액합계는 2조7000억위안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의 최초 벤처창업 인큐베이터는 1987년 우한의 동호(東湖)신기술창업센터였다. 이후 30년동안 중국의 창업지원 플랫폼은 눈부신 발전을 거둬왔다. 지난해 기
2017-09-20 12:44:47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DsnbwpIDYuNTY3MOychOyViC4uLjAuMjElIOqwgOy5mCDtlZjrnb0=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0일) 6.5670위안...0.21% 가치 하락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20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140위안 높인 6.5670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21% 추가 절하됐다는 의미다. 가파른 절상흐름을 보였던 위안화는 최근 힘이 빠지며 다시 안정을 되찾는 분위기다. 중국증권망(中國證券網)은 리류양(李劉陽) 외환 애널리스트 발언을 인용해 "갑자기 몰렸던 위안화 매수세가 꺾이면서 가치가 다시 하락하고 있다"며 "6.6위안 안팎을 보이는 시점이 위안화 투
2017-09-20 10:37:16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nsnbwpIDYuNTUzMOychOyViCwgMC4xNyUg7KCI7ZWYLi4uRlQgIuqwnOyehSDrqYjstrDslbwi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9일) 6.5530위안, 0.17% 절하...FT "개입 멈춰야"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가 19일 위안환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111위안 높인 6.5530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전거래일과 비교해 0.17% 가량 하락했다는 의미다.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8403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8822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8640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71.92원이다. 최근 달러당 고시환율이 6.4위안대까지 떨어지며 가파른 절상세를 보였던 위안화는 최근 소
2017-09-19 10:59:58
7KSR6rWtLCDnvo4g6rWt7LGE67O07Jyg65+JIDbqsJzsm5Qg7Jew7IaNIOuKmOugpC4uLuychOyViO2ZlCDqsJXshLgg7JiB7Zal
중국, 美 국채보유량 6개월 연속 늘려...위안화 강세 영향
[아주경제DB] 중국이 또 미국 국채를 샀다. 환율 시장 안정과 위안화 강세가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미국 무역제재에 대한 대응카드라는 해석도 나온다. 미국 재무부의 18일(현지시간) 발표에 따르면 올 7월 기준 중국의 미국 국채 보유량은 전달 대비 195억 달러 늘어난 1조1660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이 19일 보도했다. 이는 지난 1년래 최대 규모이자 중국이 2월부터 6개월 연속 미국 국채를 사들인데 따른 것으로 누적 매입액이 1149억 달러에 육박했다. 지난 6월 8개월 만에 탈환한 세계
2017-09-19 10:20:46
J+uMgOykkeywveyXhcK366eM7KSR7ZiB7IugJyDstpTsp4Qg7Iic7ZWtLi4u7KSR6rWtLCDrr7jrnpjsnZggJ+uouOyKpO2BrCfqsIAg64us66aw64uk
'대중창업·만중혁신' 추진 순항...중국, 미래의 '머스크'가 달린다
15일 개막한 '2017 중국 솽촹활동 위크'를 찾은 장가오리 중국 상무원 부총리가 스타트업의 개발 성과를 둘러보고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2012년 매출 100만 위안에서 올해 연 매출 10억 위안 돌파를 예상한다." 중국 상하이에서 15일 막을 올린 '2017 전국 대중창업·만중혁신(이하 솽촹·雙創)활동 위크' 행사에 참여한 상하이의 한 스타트업 대표는 17일 제일재경일보(第一財經日報)와의 인터뷰에서 '혁신'을 강조하는 분위기를 타고 고속 성장을 이뤘다고
2017-09-18 15:45:30
67Kg7J207KeV7IucLCDso7ztg50g7Jik7ZS87Iqk7YyQ66ekIDQwJeuMgCDquInqsJA=
베이징시, 주택 오피스판매 40%대 급감
베이징의 야경.[사진=신화통신] 올해 베이징의 부동산거래가 무려 44.8%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베이징시 통계국이 17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8월까지 베이징의 상품방(거래가 가능한 주택과 건물) 거래면적이 526만㎡로 전년 대비 44.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신화통신이 18일 전했다. 상품방 중 주택거래면적은 344만㎡로 전년대비 39% 줄었으며, 오피스 거래면적은 80만㎡로 68.5% 감소했다. 상가와 비공익주택이 101만㎡로 23.3% 줄었다. 전체적으로 부동산거래가 급감했으며, 특히 오피스 거래가
2017-09-18 12:16:50
7KSR6rWtIOywqOq4sCDsnbjrr7zsnYDtlonsnqUg64iE6rCA65CY64KYLiDtlZjrp4jtj4kg66y07ISx
중국 차기 인민은행장 누가되나. 하마평 무성
왼쪽부터 궈수칭, 류스위, 장차오량, 이강.[사진=신화통신] 정년연한으로 늦어도 내년 3월 퇴임할 것으로 예상되는 저우샤오촨(周小川, 1948년) 인민은행장의 후임 인선을 두고 중국내에서 하마평이 무성하다. 그동안 차기 인민은행장으로 거론됐던 인물로는 궈수칭(郭樹清) 은행감독관리위원회 주석, 류스위(劉士余) 증권감독관리위원회 주석, 이강(易剛) 인민은행 부행장 등이다. 최근 들어 장차오량(蔣超良) 후베이(湖北)성 서기가 유력한 후임 행장이라는 소문이 흘러나오고 있다. 주룽지(朱鎔基) 전 총리가 발탁해
2017-09-18 11:33:12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jsnbwpIDYuNTQxOeychOyViC4uLjAuMDElIOqwgOy5mCDsg4Hsirk=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8일) 6.5419위안...0.01% 가치 상승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소폭 절상으로 이번주 거래를 시작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CFETS)는 18일 위안화의 달러대비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04위안 낮춘 6.5419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01% 상승했다는 의미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8137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8896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8840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72.88원이다. 중국과의 무역 비중을 고려한 24개
2017-09-18 10:41:02
5LitIOyduOuvvOmKgCDrs7Tqs6DshJwgIuyjvOyLnSDsiJjsmpQg64qY6rOgIOu2gOuPmeyCsCDspITslrQiLCA47JuUIE0yIDguOSUg7Kad6rCA
中 인민銀 보고서 "주식 수요 늘고 부동산 줄어", 8월 M2 8.9% 증가
[사진=신화통신] 중국 도시 예금주의 주식 투자 수요는 늘고 부동산 수요는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 8월 광의통화(M2) 증가율은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지만 우려할 수준은 아니라는 분석이다. 중국 인민은행인 15일 발표한 '2017 3분기 도시 예금주 설문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향후 3개월 내 부동산 구입을 준비 중이라고 밝힌 예금주는 전체의 22.5%로 지난 분기 대비 0.6%P 감소했다. 이는 올 들어 가장 낮은 비중이다. 지난해 10월 이후 1선, 2선도시 당국이 구매제한령을 취하고 인민은행이 상대적 긴
2017-09-17 11:39:31
7KSR6rWtLCDquLDsl4Ug7ZW07Jm47Yis7J6QIOyYpeyjhOq4sOKApifquLDsl4Ug67iU656Z66as7Iqk7Yq4JyDrp4zrk6Dri6Q=
중국, 기업 해외투자 옥죄기…'기업 블랙리스트' 만든다
중국 해외투자 감소세[자료=중국 상무부] 중국이 자국기업들의 해외 투자 고삐를 조이고 있다. 내달부터는 해외투자 규정을 위반하는 기업에 대한 블랙리스트 제도까지 만들어 규제를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14일 중국 관영 영자지 차이나데일리에 따르면 국가발전개혁위원회(발개위)가 상무부 등 관련부처와 공동으로 기업들의 비이성적인 해외 투자를 막기 위한 해외투자기업 블랙리스트 제도를 마련해 내달 발표할 계획이다. 당국의 해외투자 블랙리스트 명단에 오르는 기업은 해외투자가 완전히 금지되는 것까지는
2017-09-15 11:04:44
7Yq465+87ZSELCDspJHqta3qs4Qg7IKs66qo7Y6A65OcIOe+juuwmOuPhOyytO2ajOyCrCDsnbjsiJgg7KCc64+ZIC4uLi7rjIDrtoHsoJzsnqwg6rWt66m07JeQ7IScIOykkeq1rSAn6ri465Ok7J206riwJyDrgpjshJzrgpgg
트럼프, 중국계 사모펀드 美반도체회사 인수 제동 ....대북제재 국면에서 중국 '길들이기' 나서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A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국가 안보 위협'을 이유로 중국계 사모펀드의 미국 반도체 회사 인수에 제동을 걸었다. 북한의 제6차 핵실험에 따른 대북 제재 이행 국면에서 중국의 적극적인 협조를 유도하기 위한 '중국 옥죄기'가 본격화되는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블룸버그통신 등 외신이 13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제임스 므누신 미 재무장관은 이날 성명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의 국가
2017-09-14 18:25:16
J+uplOydtOuTnCDsnbgg7LCo7J2064KYJyDtkojsp4gg7Zal7IOBIOydtOuBjOyekCwg7KSR6rWtIOq1reustOybkCDsp4Drj4TsnZjqsqwg6rO16rCc
'메이드 인 차이나' 품질 향상 이끌자, 중국 국무원 지도의견 공개
[사진=중국신문사] '메이드 인 차이나' 품질 제고를 위해 중국 정부 당국이 직접 나섰다. 중저급 제품이 아닌 중고급 제품을 생산해 중국 경제 전반의 업그레이드를 이루겠다는 포부다. 중국 국무원이 최근 '제품 품질 제고를 위한 행동에 대한 지도의견'을 발표하고 중국이 추진하는 '공급 측 개혁'의 핵심을 품질 향상으로 삼고 높은 품질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을 육성하고 필요한 공급체계를 구축하는 데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고 제일재경일보(第一財經日報)가 13일 보도했다. 즈
2017-09-14 15:02:07
IuyGjOu5hMK37IOd7IKwwrftiKzsnpAg7KCA7KGwIiDtlZztkoAg6rq+7J24IOykkeq1rSDqsr3quLDtmozrs7XshLg=
"소비·생산·투자 저조" 한풀 꺾인 중국 경기회복세
중국의 8월 소비·생산·투자 등 실물결제 지표가 예상 밖으로 저조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연초부터 이어져온 중국 경기회복세가 한풀 꺾인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중국의 월간 산업생산 증가율 (단위:%) [자료=트레이딩 이코노믹스] 14일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8월 산업생산액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6.0% 늘었다. 이는 전달의 증가폭인 6.4%는 물론 블룸버그 예상치인 6.6%를 밑돈 것으로, 올 들어 월간 최저 증가율을 기록한 것이다. 중국 월별 소매판매 증가율 (단위:%) [자료=트레이
2017-09-14 14:28:08
7KSR6rWtIDjsm5Qg7IKw7JeF7IOd7IKwLCDshozrp6TtjJDrp6QsIOqzoOygleyekOyCsO2IrOyekCDsnbzsoJztnoggJ+uRlO2ZlCcgKOyGjeuztCk=
중국 8월 산업생산, 소매판매, 고정자산투자 일제히 '둔화' (속보)
산업생산 증가율[자료=트레이딩이코노믹스] 중국의 8월 소비·생산·투자 지표가 일제히 둔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8월 산업생산액이 전년 같은기간보다 6.0% 늘었다. 이는 전달의 증가폭인 6.4%는 물론 블룸버그 예상치인 6.6%를 밑돌았다. 같은 기간 소매판매액도 10.1% 늘어나 전달의 10.4%는 물론 시장 예상치인 10.5%를 밑돌았다. 1~8월 누적 고정자산투자액은 7.8% 늘어나며 1~7월의 증가폭인 8.3%, 시장예상치 8.2%를 모두 밑돌았다.
2017-09-14 11:14:58
7KSR6rWt64+EIOyjvO2DneuMgOy2nCDrp4ntnojsnpAg7Iug7Jqp64yA7LacIOKAmO2MveywveKAmQ==
중국도 주택대출 막히자 신용대출 ‘팽창’
중국도 주택대출 막히자 신용대출이 팽창하고 있다.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당국의 강도 높은 부동산 시장 규제책으로 주택담보대출이 어려워진 중국인들이 소비대출 자금을 부동산 매입에 활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수도 베이징을 비롯한 주요 도시에서는 소비대출이 부동산 시장으로 흘러들어가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를 내놓고 있다. 14일 현지 경제일간지 21세기경제보에 따르면 최근 장쑤성·베이징·선전 은행 관리감독 당국은 각 은행에 공문을 보내 "지역 내 은행의 개인 기타 소비대출 대
2017-09-14 11:07:15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TsnbwpIDYuNTQ2NeychOyViCwgM+qxsOuemOydvCDsl7Dsho0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4일) 6.5465위안, 3거래일 연속 가치 하락
[사진=신화통신] 중국 위안화의 가파른 절상세에 제동이 걸리며 안정되는 분위기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4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83위안 높인 6.5465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전날 대비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13% 추가 하락했다는 의미다. 지난달 28일부터 11일까지 11거래일 연속 달러대비 절상 흐름을 보였던 중국 위안화는 12일 부터 숨을 고르며 안정을 찾고 있다. 인민은행이 위안화의 지나친 강세에 방어 자세를 취한 것 등이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2017-09-14 11:00:56
7IS46rOEIOqyveygnOyImOyepSDrp4zrgpwg66as7Luk7LC9IOykkeq1rSDstJ3rpqwgIuuLpOyekOyjvOydmCwg7IS46rOE7ZmUIOydtOyWtOyguOyVvCI=
세계 경제수장 만난 리커창 중국 총리 "다자주의, 세계화 이어져야"
리커창 총리가 12일 중국에서 개최된 '1+6 원탁회의'에서 세계 금융기구 수장 6명과 세계와 중국 경제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이 개방과 포용의 세계 경제 건설을 위해 다자주의와 자유무역 체제를 지속할 뜻을 재차 피력했다. 리커창(李克强) 중국 총리가 12일 베이징 댜오위타이(釣魚臺) 국빈관에서 열린 '제2차 1+6 원탁회의'에서 자유무역 수호 의지와 늘어난 불확실성 속에서도 안정된 중국 경제에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고 제일재경일보(第一財經日報)가 이날 보도했다.
2017-09-13 14:39:49
5LitLCDruYTssqDquIjsho0g67aE7JW8IOq1reyYgeq4sOyXheqwhCDrp6TrqLjrk5zquIkg7ZWp67ORPyA=
中, 비철금속 분야 국영기업간 매머드급 합병?
차이날코-시노스틸 합병설 중국 비철금속 분야에서 또 한 차례 대형 국유기업간 합병이 이뤄질 것이란 소문이 돌고 있다. 합병의 주인공으론 대형 국유 알루미늄 기업인 차이날코(中鋁·중국알루미늄)과 대형 국유 철강기업인 시노스틸(中國中鋼·중국중강)이 거론됐다. 양사의 합병설은 지난 11일 밤 중국 주식시장에서 시노스틸 산하 자회사인 시노스틸 인터내셔널(中鋼國際·중강국제)과 차이날코의 자회사 찰코(中國鋁業·중국알루미늄주식회사)가 모두 중대한 사안을 준비 중이라는 이유로 다
2017-09-13 14:17:55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PsnbwpIDYuNTM4MuychOyViCwg7J207YuAIOyXsOyGjSDqsIDsuZgg7ZWY6529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3일) 6.5382위안, 이틀 연속 가치 하락
[사진=아이클릭아트] 2005년 이후 최장기간 절상세를 지속했던 위안화가 서서히 힘을 빼고 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3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6.5382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전거래일의 6.5277위안과 비교해 위안화 가치가 0.16% 절하된 것으로 이틀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올 들어 조정 속 점진적 상승세를 보였던 위안화 가치는 지난 8일 이후 상승폭을 키우고 있다. 달러 약세가 지속되고 중국 경기도 안정을 찾은 때문이다. 지난달 28일부터 11일까지는 11거래일 연속 절상세를 보
2017-09-13 10:47:35
5LitLCDtmZTshJ3sl7Dro4wg6LuKIOq3nOygnOyXkCAn7KCE6riw7LCoIOyLnOuMgCcg6rCA7IaN64+EIA==
中, 화석연료 車 규제에 '전기차 시대' 가속도
[테슬라 전기차] 전기차 시대로 움직이는 세계 자동차 시장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최근 중국이 화석연료 자동차 퇴출 방침을 발표하면서, 영국, 프랑스, 독일 등 주요 국가가 가솔린과 디젤 자동차의 제조 및 판매 금지 정책도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은 12일 보도했다. 중국 정부는 지난 8일 향후 화석연료 자동차 생산·판매를 금지하는 내용의 정책을 마련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는 사실을 공개했다. 신궈빈(辛國斌) 공업정보화부 부부장(차관급)은 이날 톈진에서 열린
2017-09-12 12:07:12